미이케 타카시 韓 진출..정해인X고경표X김혜준과 '커넥트'[27th BIFF] [종합]

부산=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10.07 12:00 / 조회 : 966
  • 글자크기조절
image
미이케 타카시 감독, 배우 정해인, 김혜준, 고경표가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종,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다. 12월 공개 예정. 2022.10.07 /사진=김창현 기자 chmt@
한국에서 볼 수 없었던 신선한 소재와 장르, '커넥트'가 온다. '장르 영화의 대가' 미이케 타카시 감독이 정해인, 고경표, 김혜준과 만나 어떤 시너지를 발휘할지 기대가 모아진다.

7일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 부산에서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의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초청 기념 기자 간담회가 개최됐다. 이 자리에는 미이케 타카시 감독, 배우 정해인, 고경표, 김혜준이 참석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류,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로, 제27회 부산국제영화제 '온 스크린' 섹션에 공식 초청됐다.

특히 장르 영화의 대가로 불리며 전 세계적으로 팬덤을 거느린 감독 미이케 타카시가 연출을 맡은 첫 한국 진출작. 그는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에서 감독을 해달라고 연락이 왔을 때 '나한테 '사랑의 불시착2'를 맡기는구나'라고 생각했는데, '커넥트' 대본을 받았다. 작업을 열심히 했는데 영화제까지 초청이 되는 것에 놀랐고, 기쁘다"라고 밝혔다.

이어 "처음으로 하는 게 굉장히 많다. OTT 작업도, 한국 작업도 처음이다. 목을 조르듯이 코로나19라는 환경이 있어서 한국에 들어와서 준비해야 하는데 못 들어왔다. 근데 줌이나 화상으로 연결해서 작업을 할 수 있어서 놀라웠다. 헌팅도 조감독님께 부탁을 드렸고, 화상으로 연결해서 저에게 알려주셨다"며 "정해인 배우와도 줌을 통해서 얘기했는데 대화는 가능하지만 '이 상태에서 작품이 가능할까?' 하는 불안감이 컸다. 당시 정해인 배우가 '감독님. 저는 무슨 일이 있어도 감독님의 편이다. 감독님 하고 싶은 대로 다 하셔도 된다'고 해줬고, 큰 힘이 됐다. 일본보다 더 스트레스 없이 끝내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배우들과 통역을 통해서 얘기했지만 공통 대본이 있었다. 각자 그 해석의 차이가 작품의 폭을 넓혀주는 작업이 아니었을까 생각한다. 운명적으로 만나서 작업했고, 기적이 낳은 작품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image
배우 정해인, 김혜준, 고경표가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종,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다. 12월 공개 예정. 2022.10.07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미이케 타카시 감독은 '커넥트'를 통해 호흡을 맞춘 배우 정해인, 고경표, 김혜준에 대해 밝혔다. 먼저 정해인에 대해서는 "정해인 배우는 작품에 헌신적이다. 작품보다는 내가 이 작품에 어떻게 비치는지 신경 쓰는 배우들도 많은데 정해인 배우는 작품을 위해서는 모든 스태프에게 마음을 쓰고, 친절하게 대해주셨다"며 "현장에 오면 안심이 되고, 같이 작품을 잘 만들자고 의기투합하는 게 말이 아닌 마음으로 느껴졌던 분이라서 저에게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이어 "고경표 배우는 가끔 지각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미이케 타카시 감독은 "근데 이런 부분조차도 귀여워서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다. 또 카메라가 돌아가면 완전히 달라진다. 촬영 때와 촬영을 하지 않을 때의 밸런스를 잘 잡으신다. 카메라 앞에서 집중을 잘해서 놀라웠던 배우다"라고 설명했다.

김혜준에 대해서는 "캐릭터를 체화시키는 배우"라고 말했다. 그는 "자신의 역할을 잘 소화해서 잘 전달하고 표현한다. 연기가 아닌 자신의 모습 그대로 자연스러운 연기를 한다. 여배우는 비주얼도 필요하고, 원작에서는 안경을 쓰기도 하는데 그런 소품이 필요 없다고 생각할 정도였다"며 "세 배우와 함께 작업한 것이 저에게는 참 감사한 순간"이라고 덧붙였다.

image
배우 정해인이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종,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다. 12월 공개 예정. 2022.10.07 /사진=김창현 기자 chmt@
image
배우 고경표가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종,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다. 12월 공개 예정. 2022.10.07 /사진=김창현 기자 chmt@
image
배우 김혜준이 7일 오전 부산 해운대구 그랜드 조선에서 열린 디즈니+ 오리지널 시리즈 '커넥트' 기자간담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커넥트'는 죽지 않는 몸을 가진 새로운 인종, '커넥트' 동수가 장기밀매 조직에게 납치당해 한쪽 눈을 빼앗긴 뒤, 자신의 눈이 대한민국을 떠들썩하게 만든 연쇄살인마에게 이식됐다는 것을 알고 그를 쫓는 지독한 추격을 담아낸 이야기다. 12월 공개 예정. 2022.10.07 /사진=김창현 기자 chmt@
다양한 장르에서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여온 정해인이 '커넥트'라는 신인류이자 빼앗긴 눈을 되찾기 위해 연쇄살인마를 쫓는 '동수' 역을 맡았다. 정해인은 "안대를 쓰고 연기하니까 시력이 좀 떨어지더라. 어지럽기도 하고, 액션을 소화할 때 안대를 끼고 하니까 거리감이 제대로 느껴지지 않아서 몇 번 위험한 순간이 있었다. 상대 배우와 잘 호흡하면서 리허설도 많이 해서 잘 넘어갔던 기억이 난다"고 말했다.

정해인과 대적하는 '진섭' 역은 고경표가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그는 "작품마다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은 게 제 가장 큰 연기의 목적이고, 그걸 위한 노력과 연습 과정은 저에게는 개인적으로 즐거움이다. 보시는 분들에게 잘 전달될 수만 있다면 너무 기쁘다"라고 말했다.

이어 "감독님의 팬으로서 '커넥트'에 참여하게 됐고, 함께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감독님께서 절 귀여워해 주셔서 즐거운 현장이고, 두 배우와 함께 호흡을 맞출 수 있어서 큰 힘이 됐다. 즐겁게 봐주셨으면 한다"고 당부했다.

김혜준이 '커넥트'에 대해 알고 있는 미스터리한 인물 '이랑' 역을 맡아 작품에 흥미로움을 더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그는 "넷플릭스 '킹덤'은 선택받았던 입장이고, '커넥트'도 감사하게도 먼저 제안을 주셨는데 제가 마지막에 합류했다. 감독님이 연출하시고, 시나리오도 너무 재밌고, 두 선배님도 나오신다고 하니까 참여를 안 할 이유가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이번 작품에서는 저에게 새로운 도전이라고 할 수 있는데 부족하지만, 액션이 들어가게 된다. 저도 많이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커넥트'에 대해서는 "소재가 독특하고, 감독님의 연출 방식도 독특하기 때문에 그 소재와 연출 방식이 만나서 한국에서 보지 못했던 장르가 나오지 않을까 싶다. 제가 살짝 봤는데 개인적으로는 배우님들의 연기가 새로운 모습이라서 시청자로서 재밌게 봤다. 그런 부분을 중점으로 봐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미이케 타카시 감독 또한 "작품 안에서 다양한 힌트가 나오는데 그게 매력이라고 생각한다. 그걸 포인트로 봐주셨으면 한다. 이 시리즈 자체가 넓은 세계관을 가지고 있는 작품이다"라고 기대를 당부했다.

한편 '커넥트'는 오는 12월 디즈니+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