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년차 백호, 솔로 아티스트로 여는 두 번째 챕터[★FOCUS]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10.06 05:00 / 조회 : 86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백호(BAEKHO)가 솔로 앨범으로 두 번째 챕터를 시작한다.

백호는 12일 오후 6시 미니 1집 'Absolute Zero'(앱솔루트 제로)를 발매하며 솔로 아티스트로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 지난 3월 뉴이스트로 베스트 앨범 'Needle & Bubble'(니들 앤 버블)을 발매하고 약 7개월 만에 홀로 서기를 알리는 것.

백호는 2012년 뉴이스트로 데뷔한 후 올해 11년차 아티스트로 성장했다. 백호는 이번 앨범을 '절대영도'라 표현했다. 모든 분자의 에너지 흐름이 '0'(zero)가 되어 모든 움직임이 투명하게 투영되는 상태를 의미하는 미니 1집을 통해 백호는 새로운 시작과 함께 자신만의 속도로 천천히 나아갈 것을 예고했다.

앞서 공개된 오피셜 포토 또한 백호의 다채로운 매력이 드러나며 기대감을 높였다. 강렬한 '일탈'의 이미지를 그려낸 'Burning' 버전과 '해방'의 순간을 담아 부드럽게 녹아내리는 'Melting 버전은 상반된 백호의 이미지를 나타내며 오피셜 포토에서도 온도차를 표현했다.

image
이번 앨범 타이틀곡 'No Rules'(노 룰즈)는 중독성 강한 베이스 라인과 ROCK 사운드가 특징으로 백호가 직접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뉴이스트 활동부터 다수의 앨범에 참여하며 다양한 명곡들을 탄생시켰던 백호이기에 '솔로 아티스트 백호'로서 처음 선사할 이번 타이틀곡에 담길 음악적 역량에 기대감이 커진다.

4일 공개된 트레일러 영상에서는 "This album contains the most unfamiliar tales. The very first of something that has never been experienced"(이 앨범은 결국 한 번도 경험해 본 적 없는 가장 처음의 것이며 동시에 가장 낯선 이야기다)라는 내레이션이 더해졌다. 이는 백호의 솔로 데뷔를 앞두고 앨범 전체를 관통할 메시지를 암시한 것으로 예상된다.

이제 백호는 출발선상에 다시 섰다. '올라운더 재능'을 바탕으로 이제는 그룹에서 '솔로 아티스트'로 두 번째 챕터를 연다.

한 번도 경험해 본 적 없는 백호가 온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