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새벽·전혜원, KBS 단막극 '양들의 침묵' 출연 [공식]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2.10.05 16:30 / 조회 : 99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키이스트(김새벽/ 완쪽), 와이원엔터테인먼트(전혜원)


배우 김새벽과 전혜원이 단막극 '양들의 침묵'에 출연한다.

이들이 출연하는 오는 11월 첫 방송 예정인 'KBS 드라마 스페셜 2022' 단막극의 여덟 번째 작품 '양들의 침묵'(연출 김수진/ 극본 강한/ 제작 아센디오)은 '안전한 침묵'과 '정의로운 고발' 사이의 선택의 기로에 선 대위의 이야기다.

제작진에 따르면 '양들의 침묵'은 마지막 진급 기회를 잡기 위해서 사건을 침묵해야만 하는 대위 최형원의 갈등을 다룬 드라마다. 2019 KBS 단막극 극본공모 우수작으로 당선된 '양들의 침묵'에는 배우 김새벽과 전혜원이 출연을 확정 지었다.

김새벽은 극 중 학사장교 출신의 대위로 공군 13전투비행단 대공방어대장으로 복무 중인 최형원 역을 맡았다. '브로커', '소피의 세계', '킹메이커', '홈타운', '벌새' 등 다수의 영화와 드라마에서 존재감을 빛낸 김새벽이 진급을 앞두고 딜레마에 빠진 고뇌를 어떻게 표현해 낼지 기대를 부른다.

드라마 '그 해 우리는',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결혼 작사 이혼 작곡'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으며 눈도장을 찍은 전혜원은 임다인으로 분한다. 임다인은 사관학교 출신의 방공포 특기 장교로, 부당한 사건을 겪은 후 완전히 변화하며 갈등의 중심에 서는 인물이라고 해 눈길을 끈다.

한편, 'KBS 드라마스페셜'은 한국 드라마 산업의 토대라고 평가받는 지상파 유일의 정규 편성 단막극으로서 매년 시청자들을 만나고 있다. 올해는 영화 2편과 단막극 8편으로, 장르를 넘나드는 소재의 작품들과 개성 넘치는 배우들의 출연이 확정됐다.

한편 'KBS 드라마 스페셜 2022'는 KBS 2TV에서 11월 첫 방송된다.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콘텐츠 본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