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효X전소민, 유재석 도발에 분노..'독설 자매' 돌면 [런닝맨]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2.10.01 10:39 / 조회 : 807
  • 글자크기조절
image
SBS '런닝맨'./사진=SBS
'런닝맨'에서 송지효, 전소민이 '독설자매'로 돌변한다.

오는 2일 방송될 SBS '런닝맨'에서는 송지효, 전소민이 독설을 장착한 모습이 공개된다.

이번 '런닝맨'에서는 평소 장난 100% 놀림으로 '멍돌자매' 송지효, 전소민을 공격하던 오빠들이 이번에는 역공격을 당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도 여느 때와 다름없이 오프닝부터 멤버들은 '멍돌 자매'를 놀리기에 여념 없었는데 멤버들은 전소민을 보자마자 "MZ세대가 입는 옷을 왜 입었냐"라고 놀리며 오프닝을 시작하는가 하면, 유재석은 "나는 여동생들 기분을 안 좋게 할 수 있다"라며 송지효까지 자극하며 '멍돌자매'의 분노를 유발했다.

이후, 여행 분위기에 취해 N행시를 하던 중에도 멤버들은 송지효와 전소민에게 "덤벼!"라며 장난기 가득한 모습을 보이자, 송지효는 멤버들에게 "철이 없다"라고 운을 띄워 이목을 집중시켰고 이어 파격적인 일침을 날렸다. 멤버들은 "감정을 한껏 실었다.", "너무 차가워서 눈물이 날 것 같다"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전소민도 특정 멤버를 저격한 N행시를 선보이며 현장을 초토화시켜 공격력 만렙 '독설 자매'로 거듭났다.

멤버들을 당황시킨 '독설 자매' 송지효와 전소민은 과연 어떤 독설을 쏟아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는 2일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