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니♥' 양재웅 "여자친구가 다른 남자 외모 칭찬해도 OK" [장미의 전쟁]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2.09.12 11:16 / 조회 : 484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제공='장미의 전쟁'
'장미의 전쟁'에서 가수 겸 배우 하니와 열애 중인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 양재웅이 쿨한 연애 스타일을 드러낸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 프로그램 '장미의 전쟁'에서는 연인 간 사소한 사랑싸움으로 시작했지만 끝내 잔혹한 러브스토리의 주인공이 된 커플의 안타까운 사연이 소개된다.

사연을 소개하기 전, 방송 3사 가요대상을 모두 석권한 가수 김종국의 대표곡 '한 남자' 가사가 재조명된다. 개그우먼 김지민은 "이 노래의 가사에 주목해라"라는 말과 함께 "이야기를 다 듣고 나면 가사의 의미가 다르게 느껴질 것"이라며 가사 속 반전이 있음을 예고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커플의 사소한 사랑싸움을 주제로 이야기를 이어가던 김지민은 "연인이 다른 이성을 보고 '멋지다', '예쁘다' 반응하면 어떨 것 같냐"고 질문했다. 이에 출연자들은 각기 연애 스타일을 엿볼 수 있는 대답을 내놓아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현재 연애 중인 양재웅은 "괜찮다, 신경 안 쓴다"라며 쿨한 모습을 보여 이목을 끌었다. 이를 본 김지민은 "그럼 양재웅 씨도 연인 앞에서 다른 이성을 보고 칭찬하냐"고 되묻자, 양재웅은 "정작 저는 조심하는 편"이라며 누군가를 의식하는 답변을 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나 유튜버 이승국은 "다른 이성을 칭찬할 수도 있지 않냐"며 뭐가 문제냐는 반응을 보였다고. 이에 현장 관계자들은 "천재지만 연애는 예외", "진정한 연.알.못"이라며 안타까워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출연자들을 과몰입하게 만든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12일 오후 8시 30분 방송.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