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가면' 차예련, 父 죽인 연민지 따귀 "죽여버릴 거야" [별별TV]

이상은 기자 / 입력 : 2022.08.19 20:13 / 조회 : 49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방송화면


'황금가면'에서 차예련이 연민지가 자신의 아버지를 죽였다는 사실을 알게 돼 분노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황금 가면'에서는 유수연(차예련 분)이 자신의 아버지를 죽인 서유라(연민지 분)에 분노하며 따귀를 때리는 장면이 담겼다.

이날 유수연은 서유라를 찾아갔고 따귀를 때렸다. 서유라는 "유수연 미쳤어?"라고 화냈다. 유수연은 "그래 미쳤어. 돌았어. 왜 그랬어. 우리 아빠한테 왜 그랬어 왜"라며 울며 서유라의 멱살을 잡았다.

서유라는 "내가 뭘 어쨌다는 거야"라고 발뺌했고, 유수연은 "네가 우리 아빠 비상구 계단에서 밀었잖아"라고 말했다. 서유라는 "내가 언제 나 그런 적 없어"라고 했다. 유수연은 "CCTV 영상 다 봤으니까 발뺌할 생각하지 마. 왜 우리 아빠 죽였냐고 왜 우리 아빠가 너한테 뭘 잘못했는데"라며 울며 화냈다.

복도에 울려 퍼지는 싸우는 소리에 강동하(이현진 분) 본부장과 홍진우(이중문 분) 사장이 사무실로 들어왔다. 강동하는 "수연씨 진정해요"라고 말렸다.

유수련은 "저 여자가 우리 아빠 죽였어요. 죽여버릴 거야"라고 소리쳤고, 강동하는 "그만해요. 수연씨 똑같은 사람 되면 안 되잖아요"라며 진정시켰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