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정재X정우성, 10년지기 '청담부부' 우정 노하우는?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8.19 08:36 / 조회 : 30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이영자가 토크쇼를 방불케하는 진행력을 뽐낸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기획 박정규 / 연출 윤혜진, 이준범 / 이하 '전참시') 213회에서는 이영자가 이정재, 정우성과 함께 진솔한 토크를 펼친다.

이날 이영자는 지난 방송에서 기대감을 한껏 높였던 보리차 맛집을 공개한다. 하지만 예상과는 사뭇 다른 보리차 맛집의 정체에 이정재, 정우성은 폭소한다고. 과연 지난주 화제를 모았던 보리차 맛집의 정체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한껏 끌어 올린다.

또한 이영자는 두 사람을 위해 준비한 특급 선물을 전달하는가 하면, 영화 '헌트'의 홍보 요정을 자처하고 나서 이정재, 정우성의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런가 하면 송 실장은 이정재, 정우성을 향한 폭풍 질문을 쏟아내며 때아닌 '전참시 상담소'를 오픈한다. 이정재와 정우성은 진심 어린 공감뿐 아니라 무릎을 탁 치게 만드는 '찐 조언'으로 현장 분위기를 훈훈하게 물들였다고.

그뿐만 아니라 이영자는 토크쇼를 방불케 하는 재치있는 입담과 진행력을 발휘, '청담 부부' 이정재, 정우성의 속내 깊은 이야기를 끌어낼 예정이다. 특히 정우성과 이정재는 오랜 시간 우정을 이어올 수 있었던 이유를 진솔하게 털어놓는다고 해 본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