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밴쿠버 공연으로 'BE THE SUN' 북미 투어 시작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8.10 07:26 / 조회 : 2315
  • 글자크기조절
image
그룹 세븐틴(SEVENTEEN·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월드투어 'BE THE SUN'을 이어 간다.

세븐틴은 10일(이하 현지시간) 캐나다 밴쿠버의 로저스 아레나(Rogers Arena)에서 월드투어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이하 'BE THE SUN') 북미 투어의 막을 연다. 'BE THE SUN' 북미 투어는 미국과 캐나다의 12개 도시에서 열린다.

세븐틴은 밴쿠버를 시작으로 12일 시애틀, 14일 오클랜드, 17일 로스앤젤레스, 20일 휴스턴, 23일 포트워스, 25일 시카고, 28일 워싱턴 D.C., 30일 애틀랜타, 9월 1일 벨몬트 파크, 3일 토론토, 6일 뉴어크에서 캐럿(팬덤명)과 'TEAM SVT'(팀 세븐틴)으로 하나 돼 특별한 추억을 쌓을 예정이다.

특히, 20일 휴스턴 공연은 라이브 뷰잉을 통해 우리나라와 일본, 멕시코, 브라질 등 16개 국가/지역의 영화관에서도 중계된다. 관객들은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 - HOUSTON : LIVE VIEWING'을 통해 세븐틴 월드투어 현장의 열기를 영화관의 대형 스크린으로도 생생하게 즐길 수 있다.

세븐틴은 지난 6월 월드투어 'BE THE SUN' 서울 공연을 통해 다양한 장르의 명곡들을 완벽히 소화하며 'K-팝 퍼포먼스 대표 주자'의 면모를 제대로 입증한 바 있어 앞으로 이어질 'BE THE SUN' 공연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세븐틴은 월드투어 'SEVENTEEN WORLD TOUR [BE THE SUN]'을 통해 총 20개 도시, 27회 공연을 펼칠 예정으로, 이달 북미 투어에 이어서는 연말까지 아시아 아레나 투어, 일본 돔 투어를 이어 간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