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첫 단독콘서트 기념 '영탁이 딱이야' 쌀 513kg 기부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8.09 13:52 / 조회 : 701
  • 글자크기조절
image
가수 영탁이 데뷔 17년 만에 첫 단독 콘서트를 여는 가운데 팬들이 기부로 의미를 더했다.

영탁 팬클럽 영탁이 딱이야는 지난 8일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쌀 513kg을 기부했다.

영탁이 딱이야는 영탁의 첫 단독 콘서트 'TAK SHOW'의 전국 투어 시작을 축하하는 의미에서 영탁의 생일인 5월 13일에 맞춰 쌀 513kg을 전달했다.

image
image


image
지난 7월초 첫 정규 앨범 'MMM'을 발매한 영탁은 7월 29일부터 7월 31일까지 3일간 2만 관객이 참석한 가운데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첫 단독 콘서트 'TAK SHOW' 서울 공연을 진행했다.

영탁은 8월 6일~7일 인천 공연에 이어 8월 20일~21일 대구, 9월 3일~4일 대전, 9월 24일~25일 창원, 10월 1일~2일 부산, 10월 15일~16일 전주, 10월 29일~30일 안동 등 주요 도시를 방문하며 전국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image


image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