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혜, 매운맛 육아 고충 "짜증이 많아진 시기..힘들어" [스타IN★]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8.08 07:48 / 조회 : 885
  • 글자크기조절
image
image
한지혜 /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육아 고충을 토로했다.

7일 한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요즘 아주 매운맛 슬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한지혜와 딸의 다정한 일상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한지혜의 딸은 빨대로 장난을 치는가 하면 궁금한 것이 많은 듯 가게의 내부를 둘러보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한지혜는 "인지는 높아졌는데 하고 싶은 거, 싫은 거, 잘 안되는 거 말로 표현을 못 하니까 짜증이 많아진 시기"라며 "13개월 아기"라는 태그를 덧붙였다.

이어 팬들과 소통하며 "11개월부터 쭉 너무 힘들다. 두 돌은 돼야 말로 표현하면서 나아진다고 하던데", "짜증은 너무 힘들다. 잘 놀고, 잘 먹고 잘 잘 때는 아주 예쁜데 아기도 사람이니까 자증도 나고 화도 난다"라며 솔직한 속내를 표현했다.

한편 한지혜는 2010년 6살 연상의 검사와 결혼했으며, 지난해 6월 딸을 낳았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