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부' 영탁 vs 박창근, 맞대결..'창과 방패' 승자는?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7.06 08:12 / 조회 : 49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조선


'국가가 부른다'가 만능 가수들과 함께 특별한 무대를 선보인다.

오는 7일 방송되는 TV CHOSUN '국가가 부른다'(이하 '국가부')에서는 다양한 장르를 소화하는 '만능 가수' 특집으로 꾸며져 영탁, 은가은, 공소원, 신인선, 허찬미, 길병민 등 발라드, 댄스, 색소폰, 성악, 트로트까지 모든 장르를 섭렵한 만능 가수들이 총출동한다.

최근 첫 정규 앨범으로 돌아온 영탁은 이날 방송에서 신곡 '신사답게' 무대를 선보이며 화끈하게 등장한다. 국가부 요원들은 그의 신곡 무대를 지켜보며 박수 갈채를 보내고 열띤 호응을 이끌며 분위기를 후끈 달군다.

'만능 가수' 팀의 특별 팀장이 된 영탁은 '사랑의 콜센타' 직원으로 활약했던 노하우로 팀을 승리로 이끄겠다는 포부를 드러낸다.

영탁이 '국가부'에 출연한다는 소식에 특별히 영탁의 노래를 준비한 이병찬은 '막걸리 한잔'으로 트로트에 첫 도전장을 내민다. 이병찬만의 색깔로 열창한 '막걸리 한잔'을 들은 영탁은 "갓 나온 막걸리 같다"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는다.

또한 '국민가수' 2등 김동현과 '미스터트롯' 2등 영탁이 즉석 2위 팀을 결성한다. 두 사람은 '내 마음 당신 곁으로'로 스페셜 듀엣 무대를 꾸미고, 시원한 가창력을 발산하며 완벽한 무대를 탄생시킨다.

박창근과 영탁의 대결도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박창근은 전영록의 '하얀 밤에'를 선곡하며 선글라스와 빨간 장미꽃으로 퍼포먼스를 가미하고 평소와 180도 다른 창법으로 치명적인 매력을 한껏 발산한다.

이에 영탁은 싸이의 '예술이야'로 맞승부를 펼친다. 화려한 무대매너로 스튜디오를 열광의 도가니로 만든 영탁과 반전 매력을 폭발시키며 제대로 이를 간 박창근. 창과 방패 같은 두 사람의 치열한 대결의 승자는 누가 될지 7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TV CHOSUN '국가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