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주째 月 예능 동시간대 1위 '안다행'..코요태 美친 합 인기 견인

김수진 기자 / 입력 : 2022.07.05 09:03 / 조회 : 276
  • 글자크기조절
image


'안싸우면 다행이야'와 혼성그룹 코요태의 24년 팀워크가 빛을 발했다.

지난 4일 오후 9시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연출 김명진·노승욱·장효종, 작가 권정희, 이하 '안다행')에서 코요태의 마지막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이야기가 그려진 가운데 6.1%(닐슨, 전국)의 시청률을 기록, 18주 연속 월요 예능 프로그램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 빽가는 지난번 실수를 만회하고자 무쇠 커피 만들기 재도전에 나섰다. 빽가는 첫 도전 때보다 전문적인 모습을 보여 신지의 기대감을 자아냈다. 그 결과 맛도, 비주얼도 완벽한 무쇠 커피를 내리는 데 성공해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이어 코요태는 갯벌에서 농게, 낙지 잡기에 돌입했다. 수확률 100%를 이끌어낸 세 사람은 '내손내잡' 매력에 푹 빠졌고, 24년 차 합을 보여줌과 동시에 무아지경으로 갯벌을 파헤쳐 감탄을 안겼다. 첫날 걸어둔 통발로도 우럭과 게를 잡아 화색을 보이기도 했다.

마지막 날을 맞아 식탁 또한 풍성했다. 낙지볶음, 농게·칠게 튀김, 항아리 훈연 낙지구이, 우럭 맑은탕 등 맛깔난 요리를 선보인 것. 특히 김종민과 빽가는 재료 손질은 물론 흠잡을 데 없는 요리 실력을 자랑해 신지와 시청자들을 감동시켰다.

그중에서도 김종민이 항아리 훈연 낙지구이를 준비하는 모습은 시청률을 7.6%(닐슨, 수도권 가구)까지 끌어올리며 '최고의 1분'을 차지했다. 신지를 황제처럼 대접하겠다던 마음과 기발한 아이디어가 만나 '안다행' 속 명장면이 만들어졌다.

'안다행' 방송은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김수진 기자 (skyarom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수진|skyaromy@mtstarnews.com 페이스북

스타뉴스 콘텐츠 본부장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