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주혁, 학폭 논란 부인→추가 피해자 주장..소속사 "사실 무근"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2.06.28 20:23 / 조회 : 10996
  • 글자크기조절
image
영화 '조제' 남주혁 라운드 인터뷰


배우 남주혁에게 학교 폭력 피해를 당했다는 추가 피해자의 주장이 나왔다. 하지만 소속사 측은 이에 대해 "사실 무근이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28일 남주혁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 관계자는 이날 저녁 보도 된 남주혁의 추가 학폭 폭로에 대해 "사실무근이다"라는 입장을 스타뉴스에 밝혔다.

이날 스포츠경향은 남주혁에게 고등학교 시절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A씨의 주장을 보도했다. A씨는 인터뷰를 통해 학창시절 남주혁이 자신의 스마트폰을 가져가서 사용했으며, 남주혁으로 인해 자신은 원하지 않았지만 다른 사람과 싸워야 했다고 주장했다.

앞서 지난 20일 남주혁에게 학교 폭력을 당했다는 폭로가 나왔다. 소속사 매니지먼트 숲은 "당시 소속사 측은 "최초 보도기사에 관해 배우에게 관련 사실을 확인한 결과, 해당 내용 모두 전혀 사실이 아님을 확인했다"고 학폭 의혹을 전면 부인했으며 "당사는 이번 허위 보도로 인해 배우의 명예를 심각하게 훼손한 책임을 물어 해당 매체를 상대로 신속하게 언론중재위원회에 정정보도 신청 등을 할 예정"이라고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