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훌륭' 9개월 시바견, 귀여운 볼살에 충격 반전 '최다 입질犬'

이상은 기자 / 입력 : 2022.06.27 23:38 / 조회 : 3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개는 훌륭하다' 방송화면
'개는 훌륭하다'에서 귀여운 볼살에 반전인 최연소, 최다 입질犬이 소개됐다.

2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개는 훌륭하다'에서는 9개월 된 시바견의 최다 입질에고민하는 견주의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는 '예고 없이 무는 저희 강아지.. 무섭습니다'라는 사연과 함께 9개월 된 시바견 '몽구'가 소개됐다. 견주는 "저희 집에 방문한 가족들 포함 남자친구의 지인들과 제 지인 포함 물리지 않고 나간 사람이 한 명도 없습니다"라는 사연을 시작으로 "손에는 몽구에게 물린 상처들로 이젠 상처와 욱신거리는 아픔이 당연하게 느끼며 지낸다"고 하소연했다. 반복되는 입질에 견주의 손에는 상처가 가득했고, 이 사진을 본 진행자들은 심각한 표정으로 안타까운 한숨을 내뱉었다.

날카로운 이빨을 드러내며 으르렁 소리를 내면서도 견주의 "손", "기다려" 등의 말을 알아듣는 모습에서 의아함을 자아냈다.

이상은 인턴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