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진 '헌트'서 안기부 요원 변신..이정재 오른팔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2.06.27 11:30 / 조회 : 531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전혜진이 영화 '헌트'에서 색다른 변신을 예고했다.

27일 메가박스중앙(주)플러스엠은 '헌트' 전혜진 스틸을 공개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영화. 이정재가 주연과 연출을 맡았다.

전혜진은 '헌트'에서 박평호(이정재)와 함께 조직 내 스파이를 찾기 위해 발 빠르게 정보를 파악하는 안기부 해외팀 에이스 '방주경'을 맡아 관객들을 만난다. '방주경'은 뛰어난 수사력과 정보력을 바탕으로 '박평호'를 보좌하는 오른팔로, 한번 파헤치기 시작한 일은 끝을 보고야 마는 강단을 갖췄다.

특히 대사를 통해 '박평호'와 관객에게 상황을 전달하는 인물이기도 하다. 전혜진은 자신이 연기한 '방주경'에 대해 "두뇌 회전이 굉장히 빠른 친구다. 일을 즐기는 캐릭터이기 때문에 심각하고 긴박한 상황 속에서도 여유가 있다"고 설명하며 특유의 카리스마는 물론 유쾌한 성격으로 극을 환기 시킬 수 있는 유일무이한 캐릭터임을 예고했다. 전혜진은 에이스 요원으로서 실감 나는 장면을 위해 권총을 쥐는 방법부터 체계적으로 연습, 반복적인 리허설을 거쳐 치밀하게 동선을 계획했다는 후문이다.

연출을 맡은 이정재 감독은 "전혜진 배우가 현장에서 가장 분위기 메이커였다. 원래도 굉장히 유쾌하지만 '방주경' 역할 자체를 위트 있게 잘 소화해냈다"며 깊은 신뢰감을 드러내 기대감을 더한다.

'헌트'는 8월10일 개봉한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