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주의학교' RM이 구입한 달항아리 도자기 가격은? '깜짝'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2.06.26 08:04 / 조회 : 1263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KBS 2TV '자본주의학교'


'자본주의학교'에 방탄소년단 RM이 구입해 화제가 된 한국작가 작품 '달항아리'의 뒷이야기가 공개된다.

KBS 2TV '자본주의학교'(연출 최승범)는 10대부터 MZ세대까지 요즘 애들의 현실적인 경제스터디를 담은 예능. 이중 '불나방 소셜투자클럽'은 MZ세대들의 재태크를 위해 데프콘, 슈카와 함께 비투비 서은광, 오마이걸 유빈, 그룹 베리굿 출신 배우 조현, 래퍼 래원이 출연해 리얼리티 재테크 꽃길에 도전한다.

이번주 방송에서는 미술경매사이자 갤러리스트로 나선 배우 이광기가 출연해 최근 수많은 셀럽을 사로잡은 한국작가의 작품인 '달항아리'를 공개해 불나방 멤버들의 투자 심리를 솟구치게 만든다.

미술경매사이자 갤러리스트인 배우 이광기가 최근 방탄소년단 RM과 빌 게이츠가 구입 인증해 유명해진 달항아리에 대해 밝힌다. 이광기는 "달항아리는 권대섭 작가의 작품이다" 라며 "최근에 한 셀럽이 사서 화제가 됐다. 바로 방탄소년단의 리더 RM이다"라고 밝히며 한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RM은 커다란 달항아리 도자기를 한 품에 끌어안고 꿀이 뚝뚝 떨어지는 눈빛으로 함박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으로 보기만 해도 얼마나 사랑에 빠졌는지 알게 할 정도. 이어 또다른 달항아리 작품을 꺼내 든 이광기는 "이건 최영욱 작가의 달항아리다"라며 "빌 게이츠가 두 점 사서 화제가 됐다. 최영욱 작가가 미국에서 전시를 할 때 한국 도자기에 관심이 많아서 구매했다고 한다"라며 "지금은 가격이 3-4배 올랐다"고 밝혀 글로벌 화제작에 대한 관심을 드높였다.

이에 연신 놀라움을 감추지 못하며 듣고 있던 비투비 서은광은 눈을 반짝이며 "이 정도면 사고 싶어요"라며 연이은 투자실패로 인한 잔고굴욕에 이어 이번에는 아트테크 욕망을 폭발시켜 과연 그가 드디어 재테크 실패 머신에서 성공 머신으로 갈아탈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게 했다.

그런가 하면 착실 재테크의 길을 걷고 있는 래퍼 래원은 "달 항아리 이거 삼십호 사고십호" 라며 랩을 하듯 진심을 담은 언어유희를 선보여 모두의 웃음을 터트렸다

윤상근 기자 sgyoon@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