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빌보드 핫 트렌딩 송즈 'Yours' 32주-'슈퍼 참치' 28주 연속 차트인..'은빛 파워'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2.06.23 07:12 / 조회 : 66836
  • 글자크기조절
image


방탄소년단(BTS) 진이 빌보드 차트에서 은빛 파워를 과시하며 글로벌 슈퍼스타 존재감을 빛냈다.

진의 'Yours'(유어스)와 '슈퍼 참치'는 6월 22일 빌보드 차트가 발표한 '핫 트렌딩 송즈 주간 차트' (Billboard Hot Trending Songs Chart-weeky/6월 25일자)에서 9위와 10위를 차지하며 막강 음원 파워를 보여줬다.

진은 역대 솔로 아티스트 최초로 28주 연속 솔로 2곡을 차트인하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image


진의 첫 솔로 OST 'Yours'(유어스)는 '핫 트렌딩 송 주간 차트' 10위에 랭킹, 32주 연속 차트인을 기록하며 독보적 음원 파워를 과시했다.

진의 'Yours'는 해당 차트 'TOP 10'에 26주 연속 차트인을 유지하며, 'TOP 10' 솔로 아티스트 곡 중 최장 연속 차트인을 기록했다.

진의 아름다운 가성과 진성의 은빛 보이스가 돋보이는 'Yours'는 한국 솔로 남자가수 최초, 유일 그리고 32주 연속 최장기간 차트인하며 대기록을 이어가고 있다.

진의 'Yours'는 매주 대기록을 자체 경신하며, 드라마 OST 곡을 넘어 최정상 솔로 아티스트 곡으로서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다

image


진의 자작곡 '슈퍼 참치'(Super Tuna)도 해당 차트 9위에 오르며, 28주 연속 차트인을 기록했다.

이로써 진은 해당 차트에 역대 최초로 솔로 2곡을 최장 차트인 시킨 아티스트로 이름을 올렸다

진의 이러한 성과는 특별한 활동이나 프로모션 없이 솔로 아티스트로서 탁월한 보컬 능력과 팬들의 열정적 응원으로 이뤘기에 앞으로 음악적 행보에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image


진의 'Yours'는 세계 최대 음원 검색 플랫폼 '샤잠'(Shazam)에서도 K팝의 새역사를 기록하며 최정상 '솔로 아티스트 JIN'의 파워를 보여줬다.

진의 'Yours'는 6월 22일 '글로벌 TOP 200' 차트에서 11일 연속 1위를 차지하며, 총 17일의 1위를 기록했다. 이는 K팝 최초이자 최장 1위의 대기록이다.

진은 해당 차트에 진의 자작 솔로곡 'Moon'(문)이 22위를 차지하며, '글로벌 TOP30'에 솔로 2곡을 차트인한 최초의 한국 솔로 아티스트가 됐다.

같은날 '일본 TOP 200' 차트에서 진의 'Yours'는 K팝 최장 기록인 연속 75일 1위를 차지하며, 총 108일 1위라는 대기록을 세웠다. 이는 일본 샤잠 역대 해외 아티스트 최초이자 최장 1위라는 대기록이다.

또 '한국 TOP 200'차트에서는 32일 연속 1위를 유지하며 43일의 1위를 기록했다. '싱가포르 TOP 200'차트에서도 6일 연속 1위를 차지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TOP 200'차트와 '인도 TOP 200'차트에도 2위를 기록하며 상위권 차트를 석권하고 있다.

image


한편 진은 방탄소년단 새 앨범 'Proof'에 수록된 자작곡 'Epiphany Jin-Demo ver'(에피파니 진 데모 버전)과 'Moon'으로 또다시 은빛 열풍을 이어가고 있다.

팬들을 위한 세레나데인 진의 'Moon'은 22일 샤잠 '글로벌 K-Pop'부문에서 4일 연속 1위, '일본 TOP 200'과 '한국 TOP 200' 차트에서 2위를 기록한데 이어, '글로벌 TOP 200', '싱가포르 TOP 200', '인도네시아 TOP 200'까지 차트인을 기록하며 뜨거운 인기를 보여줬다.

진은 애절한 감성의 곡 'Yours'와 상큼 발랄 유쾌함으로 슈퍼 챌린지 신드롬을 일으킨 자작곡 '슈퍼 참치', 팬들을 위한 러브송인 'Moon' 등 다양한 장르의 매력적인 곡으로 사랑 받으며 글로벌 솔로 아티스트 파워를 입증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