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유롭거나 우아하거나..'브로커' 송강호→이지은, 칸 레드카펫 입성[종합]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5.27 08:12 / 조회 : 1111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영화 '브로커'의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배우들이 칸 레드카펫을 밟았다.

26일(현지시간) 제75회 칸 국제영화제가 열리는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브로커'가 월드 프리미어로 첫 상영됐다. 이에 앞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과 배우 송강호, 강동원, 이지은, 이주영, 영화사 집 이유진 대표가 레드카펫에 모습을 드러냈다.

먼저 칸 레드카펫 경험이 많은 송강호는 깔끔한 턱시도와 선글라스를 쓰고 등장해 손을 흔들고 손키스를 보내며 여유로운 모습을 보였고, 강동원 또한 턱시도로 단정하면서도 수려한 외모를 뽐냈다.

처음 칸 레드카펫을 밟는 이지은(아이유)은 어깨를 드러낸 우아한 드레스로 멋을 냈고, 이주영 또한 깔끔한 흰색 드레스를 입으며 자신만의 매력을 살렸다. 네 사람은 각국 취재진의 플래시에 미소로 화답하며 현장의 열기를 달궜다.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image
/사진=/AFPBBNews=뉴스1=스타뉴스
'브로커'는 베이비 박스를 둘러싸고 관계를 맺게 된 이들의 예기치 못한 특별한 여정을 그린 영화. 제71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수상하며 세계적 거장으로서의 위상을 입증한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첫 한국 영화 연출작으로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여기에 베이비 박스를 둘러싼 거래를 계획하는 자칭 선의의 브로커 '상현' 역 송강호를 비롯해 그의 파트너 '동수' 역 강동원, 브로커들의 여정을 뒤쫓는 형사 '수진' 역 배두나, 브로커들과의 예기치 못한 동행을 시작한 엄마 '소영' 역 이지은, 그리고 '수진'을 믿고 따르는 후배 '이형사' 역 이주영에 이르기까지 연기력과 화제성을 고루 겸비한 탄탄한 캐스팅 라인업은 '브로커'를 향한 기대를 더욱 높이고 있다.

이날 월드 프리미어 상영 이후에는 12분 간의 기립박수가 쏟아졌고, 배우들은 눈가가 촉촉해진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브로커'는 한국에서 6월 8일 개봉한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