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파더' 그리 "누나→새어머니 호칭 바꾸려 해"..원하는 갓파더=KCM

박수민 기자 / 입력 : 2022.05.17 23:08 / 조회 : 230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갓파더' 방송화면
래퍼 그리가 새어머니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新가족관계증명서 갓파더'(이하 '갓파더')에서 새로운 MC로 그리가 합류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리는 "아버지가 '언제까지나 새어머니를 누나라고 부를 순 없지 않냐'고 넌지시 말하더라. 저도 생각해보니까 나이 먹고도 언제까지나 누나라고 부를 수만은 없겠더라. 그래서 누나보다는 어머니라고 불러볼까 생각중이다"며 심경변화를 전했다.

이어 그리는 "갓파더로 어떤 분을 원하냐"는 이금희의 물음에 "전 항상 무뚝뚝하고 냉정한 아빠 밑에서 자라서 친구같은 KCM 아빠가 좋다. 화장실도 같이 가주고 그러면 좋을 것 같다"며 주저않고 KCM을 골라 눈길을 끌었다.

박수민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