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일 강의 죽음', 오늘(9일) 개봉..예매율 1위로 출발

김나연 기자 / 입력 : 2022.02.09 13:43 / 조회 : 516
  • 글자크기조절
image
나일 강의 죽음 / 사진=영화 포스터
'나일 강의 죽음'이 개봉과 함께 동시기 개봉작 중 전체 예매율 1위에 오르며 본격적인 흥행 레이스를 시작했다.

9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전날 개봉한 영화 '나일 강의 죽음'은 개봉과 함께 예매율 1위(오전 9시 30분 기준)에 오르며, 동시기 개봉작 사이에서 최고의 화제작으로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이와 함께 제94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영화 '벨파스트'로 감독상 후보에 오른 케네스 브래너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케네스 브래너는 이번 노미네이트까지 포함하여 도합 총 8번의 아카데미 후보에 오르는 쾌거를 달성했다. 탁월한 연출과 연기, 뿐만 아니라 다방면의 작품 활동으로 뛰어난 기량을 자랑한 바 아카데미도 인정한 케네스 브래너가 선보일 미스터리 추리 스릴러 '나일 강의 죽음'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높아진다.

케네스 브래너는 '오리엔트 특급 살인'에 이어 '나일 강의 죽음'까지 애거서 크리스티에 대한 남다른 애정과 함께 명탐정 '에르큘 포와로' 역을 맡아 전 세계를 사로잡았다. 특히 이번 작품에선 원작의 재미도 살리고, 영화적 재미까지 더할 특색있는 설정으로 관객들에게 또 다른 즐거움을 안길 예정이다.

'나일 강의 죽음'은 신혼부부를 태운 이집트 나일 강의 초호화 여객선에서 살인 사건이 벌어진 가운데, 탐정 '에르큘 포와로'가 조사에 착수하지만 연이은 살인 사건으로 탑승객 모두가 충격과 혼란에 휩싸이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나연 기자 ny011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