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퉁 논란' 송지아, "과거의 나 한심..가족 비난 그만" 울먹이며 사과[전문]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2.01.25 08:02 / 조회 : 5865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유튜브 채널 'free지아' 영상 캡처


뷰티 크리에이터 송지아(프리지아)가 명품 가품 착용으로 수익을 창출하고 대중을 기만한 것에 대해 직접 고개 숙여 사과했다.

송지아는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에 '송지아입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올리고 구독자와 대중에 직접 사과의 말을 전했다.

송지아는 "안녕하세요 송지아입니다. 우선 사과 영상이 늦어진 점에 대해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라며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이 제 잘못임을 인정합니다"라고 사과의 말을 꺼냈다.

이어 그는 "유튜브를 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하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키고 저를 믿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죄송하다고 말씀드립니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송지아는 가짜 명품을 진짜인 것처럼 소개하고 과시했던 이유에 대해 "처음에는 그냥 예뻐서 구매했고 그리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던 것 같고 제가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그거에 점점 더 빠져서 지금 너무너무 후회를 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하면 정말 한심하다고 생각합니다"고 털어놨다. 송지아는 자신의 부자 이미지에 호응하는 사람들을 보면서, 보이는 부분에 점점 빠져들어 가짜 명품을 더 많이 착용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송지아는 "최근 가품 논란 이후 여러분의 조언과 질책을 보면서 하루하루 반성하면서 저의 부족함을 인지하고 후회하고 반성하면서 살고 있습니다. 죄송합니다"라며 "그리고 저로 인해서 저를 사랑해 주시는 팬분들과 가족들이 상처를 받아서 이 문제에 대해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습니다. 모든 것이 제 잘못이니까 저희 가족들에 대한 비난은 그만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죄송합니다"라며 울먹였다.

끝으로 그는 "우선 제가 운영하는 채널은 모두 비공개로 돌리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시간을 갖겠습니다. 그리고 끝까지 제 잘못에 대한 책임을 지겠습니다"라며 수차례 고개를 숙이고 사과의 뜻을 전했다. 송지아는 해당 영상만 남겨놓고 그동안 올렸던 나머지 영상들은 모두 비공개 처리했다.

image
/사진=유튜브 채널 'free지아' 영상 캡처


송지아는 최근 넷플릭스 오리지널 예능 '솔로지옥'에 출연해 화려한 외모와 패션으로 글로벌 유명세를 탔다. 그는 '솔로지옥' 공개 전 유튜브 구독자 수 50만 명에서 현재는 191만 명,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360만 명까지 치솟았다. 그러나 그가 '솔로지옥'과 자신의 유튜브 채널 'free지아', SNS 등에서 착용하고 소개한 명품들이 상당수 가짜였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논란이 불거졌다.

특히 송지아는 자신의 SNS에서 명품 구입과 착용을 주 콘텐츠로 삼아 '부자 이미지'로 인플루언서 영향력을 발휘, 디올, 입생로랑 등 명품 화장품에서 협찬을 받는 등 수익을 창출해 더 큰 문제가 됐다. 또 그는 조만간 자신의 브랜드를 론칭할 계획을 밝힌 바 있어 저작권 의식 결여로 비난의 여론이 일었다.

이에 송지아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실망과 상처를 받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 지적해주신 가품 논란은 일부 사실이다. 정말 죄송하다"며 "디자이너분들의 창작물 침해 및 저작권에 대한 무지로 인해 발생한 모든 상황들에 대해 다시 한 번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 브랜드 론칭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는 사람으로서 논란이 된 부분들에 대해 심각하게 인지하고 깊이 반성하겠다"고 공식 사과했다.

이후에도 송지아가 거주한다고 공개한 초고가 아파트 트리마제가 소속사에서 구해준 것이 아니냐, 스폰서가 있는 게 아니냐며 그의 배경 자체가 거짓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송지아 소속사 효원CNC 측은 "효원CNC는 나와 배우 강예원이 소자본으로 시작한 스타트업 회사다. 기업 M&A 투자를 포함한 어떤 형태의 투자도 받은 적 없다"며 송지아가 살고 있는 트리마제에 대해서도 "1원도 보태준 적 없다"라고 해명했다.

논란의 여파로 송지아와 강예원이 출연한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은 송지아 편을 통편집하기로 결정, JTBC '아는 형님'도 송지아가 나온 장면을 일부 편집을 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아는 형님'에서 송지아의 장면이 상당 부분 나와 문제가 제기됐고, '아는 형님' 측은 이날 함께 출연한 이영지가 같이 편집되지 않기 위해 어쩔 수 없었다는 입장을 밝혔다.

송지아는 중국판 유튜브 빌리빌리(bili bili)의 'Freezia宋智雅' 계정에서도 가품 논란에 휩쌓인 영상들을 삭제했다.

image
/사진=송지아 인스타그램






송지아 사과 영상 멘트 전문




안녕하세요 송지아입니다. 우선 사과 영상이 늦어진 점에 대해서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많은 분들에게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가품 사용에 대해 인정하며 모든 것이 제 잘못임을 인정합니다.

유튜브를 하고 있는 사람으로서 모든 행동에 신중하고 조심했어야 하는데, 브랜드의 가치를 훼손시키고 저를 믿어주시는 많은 분들에게 실망을 안겨드린 점 죄송하다고 말씀드립니다. 처음에는 그냥 예뻐서 구매했고 그리고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던 것 같고 제가 정신을 차리지 못하고 그거에 점점 더 빠져서 지금 너무너무 후회를 하고 있고 과거의 저를 생각하면 정말 한심하다고 생각합니다.

돌이켜 보면 많은 사람들이 저를 사랑해 주실 때 제가 조금 더 내면을 다지고 돌아봤어야 했는데 그러지 못하고 점점 그런 거에 빠져서 보여지는 송지아에 집중했던 것 같습니다. 저도 그 점에 대해서 정말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습니다. 죄송합니다.

최근 가품 논란 이후 여러분의 조언과 질책을 보면서 하루하루 반성하면서 저의 부족함을 인지하고 후회하고 반성하면서 살고 있습니다. 죄송합니다. 그리고 저로 인해서 저를 사랑해 주시는 팬분들과 가족들이 상처를 받아서 이 문제에 대해 더 뼈저리게 느끼고 있습니다. 모든 것이 제 잘못이니까 저희 가족들에 대한 비난은 그만해 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죄송합니다.

제가 유튜브를 시작할 때부터 프링이들에 대한 마음은 진심이라고 알려드리고 싶고, 그것마저 가짜가 된 것 같아서 많은 프링이들이 상처를 받은 것 같은데 그건 정말 진심이었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죄송합니다.

우선 제가 운영하는 채널은 모두 비공개로 돌리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시간을 갖겠습니다. 그리고 끝까지 제 잘못에 대한 책임을 지겠습니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