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앤크' 이동욱, 진짜 나쁜놈 됐나? 임기홍에 차학연 넘겨 '충격'

이시호 기자 / 입력 : 2021.12.25 23:13 / 조회 : 558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tvN '배드 앤 크레이지' 방송 화면 캡처


'배앤크' 배우 이동욱이 임기홍에 차학연을 넘겼다.

25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 드라마 '배드 앤 크레이지'에서는 류수열(이동욱 분)이 도유곤(임기홍 분)을 선택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류수열에게는 오경태(차학연 분)이 찾아왔다. 오경태는 "정윤아(이선아) 씨 죽인 범인이 누군지 알고 있다. 제발 범인 잡을 수 있게 도와달라"며 도움을 청했으나 류수열은 결국 도유곤에 전화를 걸고 말았다.

잠에 들었다가 도유곤 패거리를 마주한 오경태는 "설마 아닌거죠. 당신까지 어떻게 이러냐"며 경악했으나 류수열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다. 도유곤은 오경태를 발로 차며 "대체 나한테 왜 이러냐. 대체 왜 사람을 이렇게까지 힘들게 하냐"고 분노해 충격을 안겼다. 하지만 이후 이 모든 게 류수열과 오경태의 계획이었음이 밝혀져 안도감을 선사했다.

이시호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