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류준열, 한재림 감독 첫 드라마 '머니게임'으로 재회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1.12.23 13:54 / 조회 : 1693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류준열이 한재림 감독이 연출하는 첫 드라마 '머니게임'으로 '더 킹' 이후 재회한다.
배우 류준열이 한재림 감독이 처음으로 연출하는 드라마 '머니게임'에서 주인공을 맡는다.

23일 영화계에 따르면 류준열은 최근 한재림 감독이 연출하는 '머니게임'에 출연하기로 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한재림 감독과 류준열은 영화 '더 킹'에서 호흡을 맞춘 이래 '머니게임'으로 재회하게 됐다.

'머니게임'은 배진수 작가의 동명 웹툰인 '머니게임'과 후속작 '파이게임'을 바탕으로 새롭게 각색한 8부작 드라마. 100일 동안 총상금 448억원을 놓고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참가자 8명이 100일 후 448억원을 나눠갖게 되지만 물건을 구매할 경우 물가가 1000배로 적용돼 총상금에서 차감된다는 설정이다.

'관상' '더 킹' 등을 연출한 한재림 감독은 영화 '비상선언' 이후 차기작을 고민하던 중 스튜디오N과 손잡고 '머니게임'을 연출, 처음으로 드라마 작업을 하게 됐다. 류준열은 최동훈 감독의 영화 '외계+인'과 허진호 감독의 드라마 '인간실격'을 마친 뒤 영화 '올빼미'를 찍고 이후 한재림 감독의 '머니게임'에서 주연을 맡아 쉼없는 작품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머니게임'은 주요 캐스팅 작업을 마친 뒤 내년 상반기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어떤 플랫폼에서 공개될지는 아직 결정되지 않았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