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소현, 결혼 소식 "주변서 깜짝 놀라"

한해선 기자 / 입력 : 2021.12.01 18:32 / 조회 : 1392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MBC


방송인 박소현이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라디오 장수 DJ로 활약한 이유가 다름 아닌 '솔로'라며 "남자 친구가 없어서 가능했다"고 깜짝 고백한다. 또 박소현은 "30년 간 몸무게를 그대로 유지 중"이라며 연예계 '동안 미모 甲'의 비결을 낱낱이 공개한다.

1일 방송 예정인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 연출 강성아)는 박소현, 홍현희, 노제, 아누팜과 함께하는 '버티면 뜬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박소현은 연예계 '냉동 인간'이다. '박소현의 러브게임' DJ로 20주년을 맞이하고, 23년 동안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 공동 MC 자리를 지키는 등 세월도 비껴간 활약을 펼치기 때문이다. 이와 더불어 박소현은 변하지 않는 방부제 동안 미모로도 주목받고 있다.

박소현은 4년 만에 찾은 '라스'에서 라디오 '박소현의 러브게임'의 DJ로서 20주년을 맞이할 수 있었던 장수 비결로 '솔로'를 꼽으며 "남자 친구가 없어서 가능했다"라고 깜짝 고백해 궁금증을 유발한다. 이어 박소현은 "최근 결혼했다고 오해받아 주변인들이 깜짝 놀랐다"라며 자신을 둘러싼 결혼설을 '라스'에서 적극 해명한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또한 박소현은 라디오에서 오래 호흡을 맞춘 홍현희와 만점 케미를 자랑한다. 특히 박소현은 홍현희가 결혼을 하던 당시를 회상, "홍현희 결혼 축하 사연을 읽던 중 눈물을 흘렸다"며 방송 사고급(?) 에피소드를 들려줘 시선을 강탈할 예정이다.

박소현의 또 다른 대표 장수 프로그램은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 박소현은 임성훈과 함께 23년 동안 공동 MC로 활약하며 기네스 기록에 올랐다고 귀띔한다. 특히 그는 "23년 간 한 회도 안 빠졌다"며 '개근왕' 면모를 뽐내 감탄을 자아낸다.

박소현은 연예계 대표 동안 갑 비결도 낱낱이 공개한다. 박소현은 "30년 동안 몸무게를 그대로 유지 중이다"라며 미모 유지 비결로 소식을 꼽는다. 또한 생활 밀착형 피부 관리 비법 공개를 위해 촬영장을 물바다로 만들었다고 해 그 내용을 궁금하게 한다.

이외에도 '라스'의 스핀오프 프로그램 '비디오스타' MC로도 활약한 박소현은 최근 종영을 맞이한 '비스'를 향한 아쉬움을 드러내며, '비스'와 '라스'의 극과 극 차이점을 들려줘 4MC를 초토화했다는 후문이다.

한해선 기자 hhs422@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