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복 모델 10년' 차승원, 골프 치는 모습 첫 공개..실력은? [세리머니 클럽]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11.27 15:57 / 조회 : 919
image
/사진제공=JTBC
배우 차승원이 골프 치는 모습을 최초로 공개한다.

27일 JTBC에 따르면 이날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 프로그램 '세리머니 클럽'에는 첫 단독 게스트이자 '10년째 골프복 모델'인 차승원이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차승원은 "골프복 모델 경력은 10년이지만 골프 치는 모습은 한 번도 공개한 적이 없다"며 골프복 회장님도 '세리머니 클럽' 출연에 기대 중이라고 전했다. '구력이 무려 20년'이라는 차승원 회원은 골프복 모델다운 스윙과 실력을 선보일지 주목된다.

차승원 회원의 등장에 "오늘 사심이 있다"며 수줍은 모습을 보인 박세리 회장은 "차승원 회원 덕에 오늘 제일 많이 웃을 것 같다"며 종일 웃음이 가득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차승원 회원은 "박세리 회장을 처음 만나지만 인연은 있다"고 고백했고, 이어 라운드를 함께하며 "박세리라는 인간에 대해 알 것 같다"고 전했다.

차승원은 절친이자 '박세리 회장의 이상형'인 배우 유해진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유해진이 최근 골프를 시작했다"며 "박세리와 유해진이 잘 어울릴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박세리 회장과 함께 하는 '세리머니 클럽'에 유해진도 관심을 가질 것"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본격 라운드에 나서자 차승원 회원은 페에웨이를 런웨이로 만들며 드라이버 대신 다루기 까다로워 고수들만 쓴다는 2번 아이언으로 티샷을 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날 차승원은 유해진이 지어준 '차기복'이라는 별명에 따라 샷 하나에 좌지우지되는 감정 기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27일 오후 4시 20분 방송.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