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강구두' 최명길, 도청기 찾았다..소이현X황동규 의심[별별TV]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11.25 20:04 / 조회 : 456
image
/사진=KBS 2TV '빨강구두' 방송화면 캡처
'빨강 구두'의 최명길이 사무실에서 도청기를 찾은 후 소이현과 황동규를 의심했다.

25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빨강 구두'에서 민희경(최명길 분)이 김젬마(소이현 분)를 불렀다.

이날 민희경은 도청기를 들고 "너지? 내 방에 도청장치 단 사람. 그래서 디자인 유출시켰지"라고 물었다. 김젬마가 "바쁜 시간이에요. 갈게요"라고 무시하자 민희경은 "이번엔 너 로라에서 못 버텨"라고 위협했다.

김젬마는 "그러세요. 지분 나누기 하면 우리 주형씨(황동규 분)가 제일 많던데. 그러니까 건드리지 마요. 바쁜 사람 오라 가라 하지도 말고. 이제부터 나한테 볼 일 있으면 직접 찾아오시든가"라며 비웃었다.

민희경은 권주형에게 찾아가 "이게 뭐야. 네가 감히 내 방을 도청해?"라고 화를 냈고 권주형은 발뺌했다. 민희경은 "발뺌하지 마. CCTV 보면 다 나오니까"라고 압박했지만 권주형은 끝까지 모른 척했다.

여도경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