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NCT 재현, '번지점프를 하다' OTT리메이크 주연..여현수役 연기

전형화 기자 / 입력 : 2021.11.02 09:10 / 조회 : 59344
  • 글자크기조절
image
NCT 멤버 재현이 영화 '봄날은 간다' OTT리메이크로 연기활동을 선보인다.
아이돌그룹 NCT 멤버 재현이 영화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에 출연한다.

2일 영화계에 따르면 재현은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에 출연하기로 결정하고 세부사항을 조율 중이다. 2001년 개봉한 '번지점프를 하다'(감독 김대승)는 죽은 연인 인태희(고 이은주)를 잊지 못하는 고교 교사 서인우(이병헌)가 그녀와 똑 같은 행동하는 하는 학생 임현빈(여현수)을 만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병헌과 고 이은주, 여현수 등이 출연해 당시 큰 화제를 모았다.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는 원작을 제작했던 최낙권 대표가 다시 제작하며, 연출은 SBS드라마 '봄날' 등을 연출한 김종혁 감독이 맡는다. 25분 분량 16부작으로 만들어져 내년 1월부터 촬영에 들어갈 계획이다. '번지점프를 하다' 리메이크는 카카오TV에서 기획, 제작에 참여해 카카오TV오리지널 시리즈로 공개될 예정이다.

재현은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에서 원작에서 여현수가 연기했던 임현빈 역을 맡는다. 재현은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 제안에, 원작과 대본에 대한 신뢰로 출연을 결심했다는 후문이다.

앞서 재현은 KBS 2TV에서 방송될 예정이었던 '디어엠'에서 차민호 역을 맡아 본격적인 연기활동을 시작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디어엠'이 박혜수의 학폭 논란으로 무기한 방영 연기가 되면서 재현의 연기를 팬들이 만날 수 있는 기회가 늦춰졌다.

때문에 재현의 팬들이 그의 연기를 보는 건 '디어엠'이 방송되지 않는 한 '번지점프를 하다'가 먼저일 가능성이 크다.

'번지점프를 하다' OTT드라마 리메이크는 주요 캐스팅을 마무리하고 내년 1월부터 촬영에 들어가 내년 하반기 공개될 예정이다.

전형화 기자 aoi@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