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초 지민 1000만 조회수' 방탄소년단 지민에게 매료되는 순간 포착 집중 조명..'글로벌 연인 JIMIN'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10.28 09:03 / 조회 : 5074
image
'만인의 연인'으로 불리는 방탄소년단(BTS) 지민에게 매료되는 순간이 해외 매체를 통해 재조명되며 다시 인기몰이 중이다.

인도 'ZoomTV'는 방탄소년단 지민을 '국제적 연인'(International Darling)이라며 뛰어난 비주얼과 스타일로 현지들에게 입소문을 타며 화제가 된 5가지 사례를 들고 '지민에게 매료되는 순간'에 대해 집중 조명했다.

image
먼저 2020년 온라인 콘서트 '맵 오브 더 솔:원'(BTS MAP OF THE SOUL ON:E)에서 "지민의 솔로곡 '필터'(Filter) 퍼포먼스가 너무나 상징적이어서 전 세계 사람들이 '레드 슈트'를 입은 남자가 누구인지 궁금해 했다"는 말로 당시 필터 무대 첫 공개 후 전세계를 홀린 핫 반응을 전했다.

이로 인해 트위터에서 지민의 '필터' 팬캠이 당시 140만 이상의 조회수를 올리며 화제였던 사실을 전하며 레드 수트로 환복 후 탄성을 자아낸 열광 반응에 대해 알렸다.

image


이어 지민의 '분홍머리 남자'를 꼽았다.

image
2019년 빌보드 뮤직 어워드 당시 선보였던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무대가 끝난 후 많은 사람들이 '분홍 머리의 멋진 남자가 누구인지 알고 싶어했다'며 역시 현지인들도 매료시킨 후기 반응을 전했다.

다음으로는 현지인들의 폭발적 궁금증을 자아내며 SNS를 들썩이게 했던 '7초 지민'이다.

매체는 '7초 영상'을 '다이아몬드 눈물'이라 소개하며, 2018년 미국 로스앤젤리스(LA) 공연에서 팬이 휴대폰으로 촬영한 이 영상이 트위터에 공유되면서 방탄소년단을 모르는 현지 로컬들에 의해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 일으켰다고 전했다.

해당 영상은 콘서트 도중 찍힌 지민의 모습으로 남신을 방불케하는 아름다운 자태로 지민을 비추던 조명보다 더 빛나는 묘한 매력을 발산하던 단 7초간의 지민 영상이다.

현재 1000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는 이 영상음 여전히 보는 이들을 빠져들게 하며 신비로운 매력으로 인기가 뜨겁다.

2017년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에서 생 로랑의 글리터 재킷과 웨이브진 금발 머리에 모습도 소개했다.

image
image
image
이를 본 모든 사람들은 '은색 재킷을 입은 남자가 누구인지에 대한 궁금증이 폭발했다'는 당시 반응을 자세히 설명했다.

마지막으로는 2021년 그래미 시상식에서의 무대를 꼽았다.

'Dynamite' 무대 후 '노란 셔츠를 입은 사람'으로 인터넷 상에서 화제가 되며 국내외 언론은 물론 K팝 및 비 K판 팬 모두를 사로잡고 있다며, 최고의 아이돌 지민이 서는 무대마다 현지인들까지 감아버리는 뜨거운 매력에 대해 전했다.

image




'지민은 세계적인 K팝의 달링이다'라는 최상의 표현으로 아낌없는 찬사를 보낸 매체의 반응 처럼 지민은 '세계 미디어의 달링'으로도 불리며, 세계인들을 매혹시키고 있다.

이처럼 데뷔 8년이 지난 지금도 K팝의 프런트맨이자 입덕요정인 지민이 오는 11월 27~28일, 12월 1~2일(현지시간) 미국 로스앤젤레스 소파이(SoFi)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BTS PERMISSION TO DANCE ON STAGE- LIVE PLAY in LA' 공연에서 어떤 멋진 모습을 선보일지 팬들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