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라이비 현빈, 멤버들이 이해 못하는 취미의 소유자 [앞담화인터뷰]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1.10.22 19:03 / 조회 : 945
image
/사진=스타뉴스


걸그룹 트라이비(TRI.BE, 송선 켈리 진하 현빈 지아 소은 미레) 멤버들이 현빈의 취미를 두고 "이해가 안 된다"고 말했다.

트라이비는 최근 스타뉴스와 만나 앞담화인터뷰를 진행했다. 앞담화인터뷰는 한 멤버 대한 질문에 나머지 멤버들이 돌아가며 대답을 하는 형식이다.

멤버들은 현빈에 대해 "뉴스를 취미로 봐서 정보력이 좋다"고 말했다. 이어 "취미가 이해가 잘 안된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현빈은 "스케줄을 다니며 차 안에서 할 게 없어서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나 살펴본다"고 했다.

이밖에도 트라이비 멤버들이 현빈에 대해 어떤 앞담화를 나눴는지 영상을 통해 확인해보자.

한편 트라이비는 지난 12일 첫 미니앨범 '베니 비디 비치 (VENI VIDI VICI)'를 발매하고 타이틀곡 '우주로 (WOULD YOU RUN)'으로 활동을 시작했다.

신사동호랭이와 EXID 엘리(ELLY)가 공동 작사·작곡한 '우주로'는 새로움을 찾아 더 높은 '우주'로 가겠다는 트라이비의 자신감 넘치는 포부를 담은 곡이다. 저절로 몸을 들썩이게 하는 브라스 리프와 역동적인 리듬이 리스너들의 귓가를 사로잡는다.

공미나 기자 mnxoxo@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