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조연우 "절친 한정수 첫인상, 목에 깁스한 줄..."

이경호 기자 / 입력 : 2021.10.19 18:59 / 조회 : 611
image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 조연우, 한정수가 출연했다./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조연우가 연예계 절친 한정수의 첫인상에 대해 폭로했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안 싸우면 다행이야' 특집으로 연예계 절친인 조연우와 한정수, 김희정과 김진우가 출연해 대한외국인들과 치열한 퀴즈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대한외국인' 녹화에서 MC 김용만이 조연우와 한정수가 친해지게 된 계기에 대해 묻자 조연우는 "한정수를 처음 본 건 왕년에 놀러 다닐 때 클럽에서 봤지만, 별로 친해지고 싶지 않아 지나쳤다"라며 한정수와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이에 김용만이 조연우에게 "첫인상이 어땠길래 친해지고 싶지 않았냐"고 질문하자 조연우는 "한정수가 목에 깁스를 한 줄 알았다. 세상에서 자기가 제일 잘났다는 스타일의 인물이었다"라고 한정수의 첫인상에 대해 폭로했다.

이어 "막상 친해지고 보니 어떻냐"는 박명수의 질문에 조연우는 "그때 이미지와 별반 다르지 않다"라고 대답해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했다.

한편, 대한외국인 팀은 절친 엘로디를 뛰어넘는 흥 부자 케시, 공대 출신의 엘리트 니키를 영입해 한국인 팀과 더욱 치열한 퀴즈 대결을 예고했다. 20년 지기 절친 한정수와 함께하는 조연우의 퀴즈 도전기는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이경호 기자 sky@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이경호|sky@mtstarnews.com 페이스북

재미있고, 풍성한 방송가 소식을 전해드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