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김성훈 감독 "장항준 감독의 치킨 광고, 정점을 찍은 작품" [26th BIFF]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10.13 17:42 / 조회 : 535
image
김성훈 감독 /사진=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김성훈 감독이 장항준 감독에 대해 언급했다.

13일 오후 부산 해운대 영화의 전당에서 오픈토크 '영화 만들기와 드라마 만들기'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장항준 감독, 김성훈 감독, 한준희 감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부산국제영화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생중계 됐다.

김성훈 감독은 영화 '끝까지 간다', '터널'로 뛰어난 연출력을 인정받다. 최근에는 K콘텐츠 전성시대의 신호탄을 쏘아올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킹덤' 시리즈 연출을 맡아 세계적으로 한국형 좀비 드라마 신드롬을 불러일으켰다.

이날 김성훈 감독은 "예전에는 영화 감독, 요즘은 드라마 '킹덤' 감독으로 알려져 있다. '끝까지 간다' 시사회를 여기서 했다. 좋은 기운 받아서 좋은 결과가 있었던 거 같다. 오랜만에 부산을 찾아왔다"라고 부산을 찾은 소감을 전했다.

김성훈 감독은 장항준 감독, 한준희 감독과의 친분에 대해 "'차이나타운'에 나온 조현철 배우, 'D.P.'에서도 나왔는데 한준희 감독님의 '차이나타운'이라는 영화를 보고 '터널'이라는 영화에 캐스팅 했다. 좋은 배우를 소개해주고, 좋은 작품을 만든 감독이다. 저 역시 'D.P.'를 재밌게 봤다"라고 말했다. 이어 "장항준 감독님은 인생 최고의 작품 치킨 광고를 찍었다. 정점을 찍은 작품을 잘 봤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지난 6일 개막, 오는 15일 폐막한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