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오징어 게임' 글로벌 파워 ing..'다만악'→'관상' 다시보기 예약

강민경 기자 / 입력 : 2021.09.27 10:45 / 조회 : 901
image
/사진=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관상', '신세계' 포스터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 열풍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정재가 글로벌 주역 파워를 자랑하고 있다.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

'오징어 게임'은 공개 후 국내는 물론 한국 드라마 최초로 넷플릭스 전세계 TV프로그램 부문 1위를 비롯해 미국, 독일, 대만, 멕시코, 브라질, 사우디 아라비아, 스페인, 스웨덴, 일본, 터키, 호주 등 66개 국가 넷플릭스 TV프로그램 부문 1위를 차지하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이에 주연을 맡은 배우 이정재에 대한 글로벌 팬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앞서 '오징어 게임'은 공개 전부터 이정재의 출연 만으로도 화제를 모았던 터. 이정재는 극 중 삶의 벼랑 끝에서 목숨 건 서바이벌에 참가하게 된 성기훈 역으로 활약했다. 전작에서 보였던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과는 완벽하게 다른 인물을 실감나게 그려내며 연기 변신에 성공했다는 평을 받고 있다.

국내는 물론 해외 팬들도 이정재에 대해 높은 관심을 보이고 있다. 극중 이정재가 착용한 '456번' 티셔츠가 해외 온라인 경매 사이트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이정재의 다채로운 모습을 볼 수 있는 전작에 대한 해외 팬들의 '다시보기 열풍'도 이어지고 있는 것.

국내에서도 '오징어 게임'과 이정재에 대한 높은 관심에 따라 이정재의 전작을 다시 볼 수 있는 편성이 진행되고 있다. OCN에서는 지난 24일 영화 '관상', 오는 28일 '신과 함께-죄와 벌',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29일 '신세계' 등 이정재의 '대표작'으로 꼽히는 작품들을 편성했다. 매 작품마다 새로운 캐릭터를 통해 변화무쌍한 연기를 선보인 이정재의 모습을 다시 만날 수 있는 기회로 기대를 모은다.

강민경 기자 light39@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