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밴드2' 전성배, 크랙샷 분장?..씨엘 닮은꼴 등장 '웃음'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9.20 21:22 / 조회 : 654
image
/사진=JTBC '슈퍼밴드2' 방송 캡처
'슈퍼밴드2' 예리가 전성배를 분장시키며 웃음을 자아냈다.

20일 오후 방송된 JTBC 방송프로그램 '슈퍼밴드2'에서는 본격적인 결승전을 앞두고 황린 팀이 여행을 떠났다.

이날 다 함께 게임을 한 예리 팀에선 전성배가 패배하게 됐다. 이에 예리는 펜을 잡고 전성배 얼굴에 낙서를 하기 시작했다.

주위에서 "크랙샷 분장을 시켜라"라고 장난스럽게 얘기하자, 예리는 비슷하게 분장시키며 "씨엘 심사위원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황린 팀은 산속에서 '연극이 끝난 후'를 열창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다 같이 캠프파이러를 하던 중 전성배는 "모든 게 낯설다고 생각했는데 너무 좋았다. 거문고가 과연 밴드에 녹아들까 했는데 너무 좋았고 사실 여기도 오자마자 놀랐는데 너무 좋다"라고 전했다.

또한 그들은 "1등에서 다시 여기 놀러오자"라며 굳게 다짐했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