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K팝 퍼포먼스 대표" 세븐틴, 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 성료

안윤지 기자 / 입력 : 2021.09.20 10:53 / 조회 : 1952
image
그룹 세븐틴 /사진제공=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그룹 세븐틴(에스쿱스, 정한, 조슈아, 준, 호시, 원우, 우지, 디에잇, 민규, 도겸, 승관, 버논, 디노)이 'K팝 퍼포먼스 대표 주자'다운 명성을 제대로 증명했다.

세븐틴은 지난 19일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진행된 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에서 약 4시간의 러닝 타임을 화려한 퍼포먼스, 재미와 감동으로 가득 채우며 '캐럿(공식 팬클럽 명)'과의 추억을 생생하게 되살렸다.

특히 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은 '캐럿'의 열광적인 함성과 당시의 열기를 고스란히 전해 전 세계 K팝 팬들의 뜨거운 반응과 화제를 모았으며 세븐틴은 유튜브 스트리밍 실시간 채팅 창을 통해 팬들과 소통, 공연을 함께 즐기며 특별한 추석 연휴를 보냈다.

지난 2017년 진행된 첫 번째 월드 투어 '다이아몬드 엣지(DIAMOND EDGE)'에서 보여줬던 정규 1집 타이틀곡 '예쁘다'로 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의 포문을 연 세븐틴은 히트곡 '아낀다', '아주 NICE', '만세' 등을 연달아 선보였고 물과 불을 콘셉트로 정한 만큼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무대를 선사했다.

세븐틴 멤버 13명이 따로 또 같이 펼치는 화려한 퍼포먼스로 청량부터 파워풀, 섹시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가감 없이 발산해 팬들의 열띤 환호를 이끌어냈고 멈추지 않는 빛나는 응원봉과 팬들의 커다란 함성, 떼창하는 모습이 담겨 있어 대리 만족을 선사하며 오프라인 콘서트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켰다.

더해 2018년 단독 콘서트 '아이디얼 컷(IDEAL CUT)'에서는 키워드 성장, 자체 제작돌, 스테이지, 캐럿, 이상적인 순간에 대한 개별 인터뷰를 통해 속마음을 드러내는 등 세븐틴 콘서트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VCR과 무대로 한순간도 놓칠 수 없는 몰입감과 뭉클함을 더하며 수많은 볼거리를 탄생시켰다.

마지막으로 2019년 월드 투어 '오드 투 유(ODE TO YOU)'가 시작되자 콘서트 라이브 스트리밍의 열기는 극에 달했다. 당시 뜨거운 화제를 모았던 13명 버전의 '거침없이'부터 'Happy Ending' 한국어 버전까지 세븐틴은 한 편의 뮤지컬을 보는 듯한 압도적인 퍼포먼스를 선사했다.

세븐틴은 지난 18일, 19일 양일간 진행된 '추석맞이 세븐틴 콘텐츠 몰아보기' 유튜브 라이브 스트리밍을 통해 '고잉 세븐틴(GOING SEVENTEEN)' 레전드 시리즈 특집과 콘서트 스트리밍을 진행해 추석 연휴를 꽉 채우며 글로벌 팬들에게 소중한 시간을 선물했다.

한편 세븐틴은 오는 10월 중순 컴백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안윤지 기자 zizirong@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