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박정아, 김희진 첫인상 고백.."멀리서 잘생긴 남자가 뛰어와"[별별TV]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9.19 00:09 / 조회 : 680
image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화면 캡쳐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배구선수 김희진과 박정아가 오랜 인연을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배구선수 김희진과 박정아가 서로의 첫인상을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김희진은 박정아와 파인다이닝 식사 자리를 함께 했다. 김희진은 "중학교때 알게 됐고, 같은 팀에서 창단 멤버였다"고 박정아와의 오랜 인연에 대해 설명했다.

이어 김희진과 박정아는 중학생 시절 서로의 첫인상에 대해 언급했다. 먼저 박정아는 김희진의 첫인상을 강렬하게 기억하고 있다고 했다. 박정아는 "멀리서 잘생긴 남자가 뛰어왔다. 친구랑 둘이 '저 오빠 진짜 잘 생겼다'고 했다. 그런데 여자였더라"라고 떠올렸다.

반면 김희진은 박정아의 첫인상을 '키 크고 마른 아이'라고 했다. 김희진은 "정아는 정말 말랐었다. 보통 키큰 사람이 마르면 빼빼 마르지 않나"고 부연설명했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