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자매' 이보희, 이병준과 목걸이 맞춰보고 '깜짝'[별별TV]

이종환 기자 / 입력 : 2021.09.18 20:34 / 조회 : 760
image
/사진=KBS 2TV '오케이 광자매' 방송화면 캡쳐
'오케이 광자매'에서 이보희와 한돌세가 목걸이를 맞춰봤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케이 광자매'에서는 오봉자(이보희 분)과 한돌세(이병준 분)가 목걸이의 짝이 서로임을 알게 된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광자매 식구들은 이철수(윤주상 분)의 결혼식에 대해 상의하러 빌라에 모였다. 한돌세도 이철수가 지내는 지하방에서 결혼 소식을 듣게 됐다.

이후 한돌세와 오봉자는 옥상에서 마주쳤다. 오봉자는 빗자루로 바닥을 쓰는 한돌세의 목에 있는 목걸이를 발견하고 깜짝 놀랐다. 한돌세는 "예슬이가 해준거다"라고 답했다. 목걸이는 한돌세와 오봉자를 위해 한예슬이 선물한 것이었다.

오봉자는 자신의 목걸이를 한돌세의 것과 맞춰봤는데, 꼭 들어맞았다. 오봉자는 "형부 없어도 그냥 지하방에 살면 안되요?"라며 한돌세를 걱정했지만, 한돌세는 "남들이 뭐라 하겠다. 너만 입장 곤란할 거다"라며 자리를 피했다.

이후 오봉자는 "이모도 시집가면 안되나?"라고 묻는 오뚜기(홍제이 분)에게 "내 팔자에 그런 운은 없나봐"라고 씁쓸하게 목걸이를 바라보며 눈길을 모았다.

이종환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