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진선규, 이정재 첫 연출작 '헌트' 중도 하차..일정 조율 어려워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9.21 08:00 / 조회 : 1507
image
/사진=이기범 기자 leekb@
배우 진선규가 영화 '헌트'(가제)에서 중도 하차했다.

21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진선규는 배우 이정재의 첫 연출작 '헌트'에서 중도 하차를 결정했다. 지난 3월 '헌트' 출연 소식이 알려진 그는 세부사항을 조율한 끝에 스케줄이 맞지 않아 최종 하차하기로 했다.

'헌트'는 안기부 에이스 요원 박평호와 김정도가 남파 간첩 총책임자를 쫓으며 거대한 진실과 마주하게 되는 첩보 액션 드라마다. 이정재가 4년여 동안 시나리오를 집필해 연출에 도전하는 작품으로 관심을 모았다.

이정재는 극 중 안기부 해외팀 박평호 역을 맡아 연출과 연기를 동시에 맡는다. 박평호의 동료이자 라이벌인 안기부 소속 국내팀 김정도 역에는 정우성이 낙점됐다. 진선규는 박평호와 같은 해외팀 소속 안기부 요원 역을 연기할 예정이었으나 일정 조율이 어려워 출연이 무산됐다.

한편 '헌트'는 '돈' '아수라' '공작' '신세계' 등을 제작한 사나이픽처스가 제작을 맡았으며, 현재 촬영이 진행되고 있다.

윤성열 기자 bogo109@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