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4' 송승헌, 동생 떠올리며 이규형에 총 겨눠..검거 성공

여도경 기자 / 입력 : 2021.07.30 23:28 / 조회 : 473
image
/사진=tvN '보이스 시즌4' 방송화면 캡처
'보이스 시즌4'의 송승헌이 이규형 어린 시절 기억으로 트리거를 당겼다.

30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보이스 시즌4'에는 데릭 조(송승헌 분)가 동방민(이규형 분)을 쫓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데릭 조는 동방민의 도끼를 피했다. 동방민은 "빠르네. 살고 싶긴 한가봐. 동생은 죽게 내버려두고 말이야"라고 데릭 조를 자극했다. 데릭 조는 동방민 귀에 뭔가 있다는 것을 예상하며 동방민을 살폈다.

데릭 조는 동방민을 쓰러트린 후 "어릴 때 학대 당한 거 알아. 하지만 그게 변명이 될 거 같아? 너는 그냥 아이들을 이용할 뿐이야"

라며 "동방헌엽(장항선 분) 때문에 네 인격도 썩어갔겠지"라는 말로 동방민의 어린 시절 기억을 건드렸다.

동방민은 괴로워하며 "우리 아니었으면 동방민은 진작에 자살했을 거라고요"라고 부정했다. 사투 끝에 데릭 조는 동방민을 검거했다.

여도경 기자 star@mtstarnews.com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