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능엔터테이너' 방탄소년단 지민, 넷플릭스 공식 계정들 애정 공세..'베이비 보스2' 개봉까지 주목 '영화산업 파급력'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7.24 07:58 / 조회 : 6852
image
방탄소년단 지민(BTSJIMIN)
방탄소년단(BTS) 지민을 향해 세계 최대 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넷플릭스'의 공식 계정들이 각별한 애정을 드러내며 개봉 영화까지 주목받고 있다.

image


'넷플릭스 필리핀'(Netfilx Philippiness)은 공식 트위터를 통해 "지민이 보스 베이비에게 영어를 어떻게 배웠고 그 이후로 얼마나 잘했는지 아직도 생각한다" 며 기내에서 영화 '보스 베이비'를 시청하며 영어를 공부했던 지민을 떠올렸다.

image


2019년 '월드투어 LOVE YOURSELF : SPEAK YOURSELF 콘서트' 투어 당시 지민과 리더 알엠(RM)이 함께 방송한 'BTS Live : 미니모니' VLIVE 를 통해 지민이 애니메이션 '보스베이비'로 영어 공부한 사실이 알려졌다.

RM은 "지민이 런던으로 가는 10시간 동안 영어 애니메이션 '보스베이비'를 반복 시청하며 잠도 안자고 공부했다. 그 모습이 너무 기특해서 영상으로 찍었다"며 영상을 공개해 지민의 노력하는 모습에 팬들을 감동시킨바 있다.

image


이에 '넷플릭스 캐나다'(Nexfilx Canada)가 역시 공식 트위터를 통해 미국 드라마 'Atypical'의 비하인드 사진과 함께 "Atypical 출연진과 절친이 되길 바란다"며 영어 'Behind the scenes'의 줄임말인 'bts'(비하인드 사진)를 보고있다'는 센스 글을 게시했다.

image


이를 본 네티즌은 '당신이 말한 bts가 방탄소년단(BTS)인줄 알았다'며 답을 하자 이에 '넷플릭스 캐나다'는 "오해는 말아달라. 난 지민을 위해 기꺼이 죽을수도 있어(뭐든 다 할 수 있어)" 라고 답을 하며 BTS를 대표해 멤버 지민에 대한 격한 애정표현으로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특히, 앞서 21일 '보스베이비2' 개봉을 며칠 앞둔 16일, 개봉작 홍보 및 파급력을 예상한 '네플릭스 필리핀'의 의도가 엿보인 '보스베이비2'는 현재 박스오피스 1위룰 달리고 있다.

'K팝의 제왕'인 지민은 대중 음악을 넘어 영화 산업에도 큰 영향력을 끼치고 있다.

세계 명배우들을 제치고 같이 작업 해보고 싶은 배우로 지민을 꼽은 세계 영화계 거장 구스 반 산트 감독 일화는 두고두고 회자되고 있다.

지난해 '달려라 방탄(Run BTS) 더빙특집에서 애니메이션 '주토피아'의 '주디'역을 맡은 지민은 배역을 완벽히 소화해내며 '주토피아'(Zootopia) 연출·각본자 재러드 부시(Jared Bush)의 러브콜을 받아 화제였다.

image


'보스 베이비' 주인공 배역의 미국 성우 JP 칼리아크(JP Karliak) 역시 '지민. 당신은 나에게 춤을 가르쳐주고, 나는 당신에게 보스 베이비 연기를 가르쳐주는거 어때요?'라고 러브콜을, NBC유니버셜(NBCU)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피콕(Peacock) 또한 '보스 베이비 2'의 개봉을 앞두고 지민의 영어명 'JIMIN'을 사용해 홍보에 나섰다.

image


image
image
5월에는 넷플릭스 개봉작 '미첼 가족과 기계 전쟁'(The Mitchells vs. the Machines) 공식 예정에서 '불타오르네'의 지민 '3분 33초' 모습을 사용한 영화 홍보로 화제를 모았다.

타고난 천재적 재능에 노력까지 더해진 만능 엔터테이너 지민에게 세계 다양한 분야에서 끊임없는 러브콜을 보내고 있다.

image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