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병대원 김명수, 무적해병 정신 무장 "건강히 軍복무중"[★FOCUS]

문완식 기자 / 입력 : 2021.07.06 10:33 / 조회 : 1962
image
김명수 /사진=스타뉴스
가수 겸 배우 김명수(29)가 무적해병 정신으로 건강히 군 생활을 이어나가고 있다.

김명수는 지난 2월 22일 경북 포항 해병대 교육훈련단에 입소, 병역 의무를 이행 중이다.

포항 해병 1사단에서 군 복무 중인 김명수는 자대 배치 당시에는 늦은 나이로 군 생활을 시작해 군 생활 적응에 다소 간의 어려움이 있었지만 현재는 이를 완전히 극복하고 평탄히 군 생활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본인이 원해서 해병대에 자원 입대한만큼 해병으로서 군 생활에 만족감과 자부심이 대단하다고 한다.

image
김명수 /사진=스타뉴스


김명수의 한 측근은 6일 스타뉴스에 "김명수가 우리 나이로 서른 살에 입대해 동기들과 나이 차이가 많이 나는 등 어려움도 좀 있었지만 입대 5개월 정도 지난 지금은 아주 잘 적응하고 있다"라며 "무적해병 정신으로 무장해 건강히 군 생활을 잘 마치겠다는 각오"라고 전했다.

김명수는 2010년 그룹 인피니트(INFINITE) 멤버 엘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그룹 활동 외에 드라마 '닥치고 꽃미남밴드' '엄마가 뭐길래' '주군의 태양' '앙큼한 돌싱녀' '내겐 너무 사랑스런 그녀' '군주-가면의 주인' '미스 함무라비' '단, 하나의 사랑' '어서와'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등에 출연해 배우로 활동했다.

image
김명수 /사진=스타뉴스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촬영 전 해병대 입대를 지원했다.

김명수는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종영 인터뷰에서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 국방의 의무를 해야 하고, 그 중 한명이 김명수 저"라며 "평소 해병대에 대한 좋은 이미지를 가지고 있었기에 지원했다"라고 밝힌 바 있다.

김명수가 입대 전 출연한 주연작 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14%가 넘는 시청률을 기록하며 흥행, 김명수의 배우로서 위상을 또 한 번 드높였다.

김명수는 오는 2022년 8월 전역 예정이다. 내년 여름이면 돌아온다. 대한민국 남자로서 '무적해병' 정신으로 무장하고 돌아올 '배우 김명수'에 대한 기대감이 그때까지 계속해 높아질 전망이다.

image
김명수. 인피니트 엘로 활동 당시 2014년 모습 /사진=스타뉴스


문완식 기자(munwansik@mt.co.kr)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문완식|munwansik@mt.co.kr 페이스북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부 부장 문완식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