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법 : 재차의', 되살아난 시체..미스터리 티저 공개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1.06.23 10:13 / 조회 : 656
image
/사진='방법 : 재차의' 예고편
미스터리 스릴러 '방법: 재차의'(감독 김용완)가 티저 예고편을 공개했다.

'방법: 재차의'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에 의한 연쇄살인사건을 막기 위해 미스터리의 실체를 파헤치는 이야기. '재차의'(在此矣)란 '용재총화'에 등장하는 한국 전통 설화 속 요괴의 일종으로 누군가의 저주나 조종으로 움직이는 '되살아난 시체'를 뜻한다.

티저 예고편은 사건의 실체를 쫓는 방법사 소진(정지소 분)의 미스터리한 모습으로 시작한다. 살지도 죽지도 못하는 존재 '재차의'의 등장과 죽은 자가 살인을 저질렀다는 기이한 스토리가 이어져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본인이 시체를 조종하는 주술사이고 "앞으로 세 건의 살인을 더 저지를 것"이라는 범인의 목소리가 더해져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이들의 살인을 막기 위해 사건을 파헤치는 진희(엄지원 분)와 소진, 지금껏 보지 못한 독특한 비주얼을 선사하는 '재차의' 군단, 그리고 압도적인 카체이싱 추격 장면까지 더해져 예측불허의 긴장감을 더한다.

'방법: 재차의'는 한국의 샤머니즘과 오컬트를 접목한 신선함으로 호평받았던 tvN드라마 '방법'의 세계관을 스크린으로 확장한 작품이다. 매회 전율 돋는 공포를 선사했던 드라마에서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을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 '방법'이 영화에서는 되살아난 시체 '재차의' 군단의 저주를 막을 수 있는 강력한 능력으로 돌아온다.

한편 '방법: 재차의'는 7월 28일 개봉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