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 이보영, 기억 잃고 돌변 "子정현준? 아무 관계도 아냐"[별별TV]

이주영 기자 / 입력 : 2021.06.20 22:02 / 조회 : 715
image
/사진=tvN '마인' 방송 화면 캡처


'마인' 배우 이보영이 기억을 잃은 뒤 돌변했다.

20일 방송된 tvN 토일 드라마 '마인'에서는 한지용(이현욱 분)의 사망 후 기억을 잃은 서희수(이보영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희수는 가족 식사 자리에서 "하준이랑 하준 엄마 미국에 다시 보내야하지 않겠냐. 하준이 아빠는 죽었고 전 하준이랑 아무 관계도 아니지 않냐"고 말을 꺼내 모두를 경악하게 했다.

한진희(김혜화 분)는 "그 아이? 하준이라면 불구덩이에도 뛰어들 것 처럼 굴던 동서가 어떻게 이럴 수 있냐"고, 한회장(정동환 분)은 "여기서 희수 네가 하준이 키워라"고, 정서현(김서형 분)은 "기억 돌아오고 다시 얘기해라"며 서희수를 말렸지만 서희수의 태도는 단호했다.

서희수는 "너무 귀여운 아이다. 어디서든 사랑 받을 거다. 친엄마(옥자연 분)가 키우는 게 맞다. 아이를 위해서도 그렇게 하게 해달라. 기억이 돌아오는 게 두렵다. 그날 제가 본 게 뭐길래 머릿속이 이렇게 깡통이 됐을까. 얼마나 기억하기 싫길래"라며 자리를 떠났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