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파 B조➀] ‘네이마르 1골 1도움’ 브라질, ‘2군’ 베네수엘라에 3-0 완승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6.14 07:54 / 조회 : 256
image


[스포탈코리아] 김희웅 인턴기자= ‘디펜딩 챔피언’ 브라질이 개막전에서 완벽한 승리를 따냈다.

브라질은 14일(한국 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의 마네 가린샤 스타디움에서 열린 남미축구연맹(CONMEBOL) 2021 코파 아메리카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베네수엘라를 3-0으로 꺾었다. 베네수엘라 대표팀은 무더기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사실상 2군으로 스쿼드를 꾸렸다.

개최국 브라질은 4-3-3 포메이션을 꺼냈다. 최전방에 히샬리송, 가브리엘 제주스, 네이마르가 나섰다. 중원은 루카스 파케타, 카세미루, 프레드가 구성했다. 포백 라인은 헤난 로지, 마르퀴뇨스, 에데르 밀리탕, 다닐루가 구축했고, 골문은 알리송 베커가 지켰다.

베네수엘라는 5-4-1 대형으로 맞섰다. 페르난도 아리스테귀에타가 브라질 골문을 노렸다. 미드필더진은 크리스티안 카세레스 주니어, 베르날도 만사노, 주니오르 모레노, 호세 마르티네스가 구성했다. 수비진은 요안 쿠마나, 루이스 마고, 아드리안 마르티네스, 프란시스코 라 만티아, 알렉산데르 곤살레스가 구축했고, 골키퍼 장갑은 조엘 그라테롤이 꼈다.

객관적 전력에서 우위에 있는 브라질이 경기를 주도했다. 전반 11분 로디의 왼발 크로스를 밀리탕이 헤더로 연결한 게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전반 19분 네이마르의 슈팅은 수비 맞고 골문 왼쪽으로 향했다.

전반 23분 브라질의 선제골이 터졌다. 코너킥 상황에서 흐른 볼을 문전에 있던 마르퀴뇨스가 왼발에 맞춰 골망을 갈랐다. 어려운 자세에서 만든 귀중한 득점이었다.

분위기를 탄 브라질은 전반 30분 네이마르가 박스 안에서 수비수 1명을 제친 뒤 때린 슈팅이 골대 왼쪽으로 벗어났다. 전반 내내 몰아쳤지만, 추가 득점에는 실패했다.

브라질은 후반 시작과 동시에 로디와 파케타를 빼고 리베이로, 알렉스 산두로를 투입했다. 공격의 고삐를 늦추지 않은 브라질은 후반 14분 추가 득점을 터뜨렸다. 다닐루가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네이마르가 키커로 나서 침착하게 마무리했다.

계속해서 공세를 퍼붓던 브라질은 후반 44분 3번째 골을 터뜨렸다. 네이마르가 골키퍼를 제친 후 정확한 크로스를 뿌렸고, 문전에 있던 가브리엘 바르보사가 가슴으로 밀어 넣었다.

추가시간은 3분이 주어졌지만, 베네수엘라는 이렇다 할 공격을 하지 못했다. 경기는 브라질의 완승으로 끝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