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아들' 강시후, 뉴스 깜짝 등장..아빠 붕어빵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6.10 22:15 / 조회 : 4365
image
/사진=MBN 종합뉴스 방송화면
씨름선수 출신 방송인 강호동의 아들인 2009년생 강시후가 골프 꿈나무로 뉴스 인터뷰에 깜짝 출연했다.

MBN 종합뉴스는 10일 방송 말미 MBN 꿈나무 골프대회 소식을 전하며 이 대회에 출전한 강시후의 행보를 조명했다.

보도에서는 "천하장사 강호동의 아들 시후군이 어른 못지않은 몸집과 파워로 눈길을 사로잡았다"라며 남다른 골프 실력을 짚기도 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강시후는 "(드라이버가) 잘 맞으면 203~240m 나간다" "타이거 우즈 같은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말했다.

강호동은 2006년 결혼한 이후 2009년 강시후를 얻었다.

강호동은 그간 여러 방송을 통해 강시후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보인 바 있다. 강호동은 2015년 tvN '신서유기'에서도 강시후에 대해 "훌륭한 운동선수가 돼 달라고 빌었다"라고 밝히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