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구구단 출신 강미나 '간동거' 카메오 출연..연기 행보 시동

윤성열 기자 / 입력 : 2021.06.11 08:05 / 조회 : 731
image
/사진=김휘선 기자 tndejrrh123@
걸 그룹 아이오아이(I.O.I), 구구단 출신 강미나가 '간 떨어지는 동거'에 특별 출연한다.

11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강미나는 tvN 수목드라마 '간 떨어지는 동거'(극본 백선우·최보림, 연출 남성우) 촬영에 카메오로 참여했다.

2016년 아이오아이와 구구단 멤버로 가요계에 데뷔한 강미나는 그동안 드라마 '계룡선녀전'(2018), '호텔델루나'(2019) 등의 작품에 출연하며 연기 활동을 병행했다.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인 유승호, 혜리 주연의 KBS 2TV 드라마 '꽃 피면 달 생각하고'에도 캐스팅돼 2년 만에 안방극장 복귀를 알렸다. 지난해 12월 구구단 해체 이후 연기자 행보에 다시 시동을 건 강미나가 '간 떨어지는 동거'에선 어떤 캐릭터로 분해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간 떨어지는 동거'는 999살 구미호 신우여(장기용 분)와 쿨내나는 99년생 요즘 인간 이담(혜리 분)이 구슬로 인해 얼떨결에 한집 살이를 하며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강미나의 촬영분은 다음 주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성열|bogo109@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연예국 가요방송뉴미디어 유닛에서 방송기자로 활동 중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