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스태프 코로나19 확진..21일 결방[공식][전문]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5.20 22:19 / 조회 : 1990
image
/사진제공=KBS
KBS 2TV '뮤직뱅크' 스태프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서 결방된다.

20일 스타뉴스 취재 결과, '뮤직뱅크' 모 스태프 A씨는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제작진은 21일 출연진 관계자들에게 공지를 통해 '뮤직뱅크' 결방을 직접 공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따라 '뮤직뱅크'는 코로나19 확진자의 동선을 통해 파악된 밀접 접촉자 등의 선제적 코로나19 검사 등을 통해 결방에 따른 후속 조치 등을 취할 것으로 보인다.

다행히도 21일 사전녹화 직전 확진 판정을 확인했기 때문에 이날 참여를 앞두고 있는 가수들에게 직접적으로 피해가 가진 않은 것으로 보인다.

◆ '뮤직뱅크' 생방송 결방 관련 공지

내일(5/21, 금) 생방송 예정이었던 <뮤직뱅크> 관련하여 공지드립니다.

<뮤직뱅크> 제작진 1인이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은 사실에 따라, 감염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한편 아티스트 및 스태프 등의 보호차원에서 내일(5/21) 생방송(KBS2) 예정이었던 <뮤직뱅크>는 결방을 결정하였습니다.

시청자 여러분의 양해를 바랍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