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박부동산' 장나라, 母 원귀 "지박령 아니다"[별별TV]

이시연 기자 / 입력 : 2021.05.19 22:09 / 조회 : 967
  • 글자크기조절
image
/사진= KBS 2TV '대박부동산' 방송 화면


'대박부동산'에서 장나라가 친어머니의 원귀를 집이 아닌 다른 곳에서 발견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대박부동산'에서는 도학성(안길강 분)의 계략으로 냉동창고에 갖히는 홍지아(장나라 분)와 오인범(정용화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홍지아와 오인범은 냉동창고에 갖힌 채 죽음을 맞이할 듯 망연자실한 모습을 보였다. 이때 홍지아 엄마의 원귀가 나타났고 두 사람을 냉동창고에서 구했다.

이후 집에 돌아온 홍지아는 원귀인 엄마에게 "엄마 맞지? 나 구해준 거, 엄마지? 말이 안 되는데. 엄마는 지박령이잖아. 이 대박부동산에 묶여 있는 지박령. 근데 어떻게 거기까지 올 수가 있겠냐고. 그렇지?"라며 자신이 본 원혼이 엄마임을 부정했다.

이어 홍지아는 무언갈 깨달은 듯 "집이 아니라 나였어? 나한테 붙어있는 거였어? 왜? 날 원망해서? 내가 엄마 말 안 듣고 1층으로 내려가서 그런 거야? 엄마가 시킨 대로 엄마를 찌르지 못해서, 그래서 남아있는 거야? 도대체 왜 그런 모습으로 남아있는 거야"라며 원귀의 모습으로 이승에 남아 있는 엄마를 이상하게 생각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