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빛가람-이동준, 울산 동구 홍보대사 위촉

스포탈코리아 제공 / 입력 : 2021.05.18 17:43 / 조회 : 271
image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울산현대가 마스크 제작업체 판다그램으로부터 전달받은 마스크 30만장을 동구청에 기부하고 축구 저변 확대와 상호 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14일 오후 동구청에서 열린 협약식은 울산현대 김광국 대표, 홍명보 감독, 정천석 동구청장, 윤빛가람, 이동준 등 협약기관 대표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체결된 협약에 따라 울산과 동구청은 상호 발전을 위해 스포츠 관람 문화 확대, 지역 행사 참여에 적극적으로 나설 뿐만 아니라 어린이 축구 저변 확대 프로그램 ‘리틀 프렌즈 어린이 축구교실’ 운영에 협조할 예정이다. 울산은 협약 체결과 같은 날 동구청 측에 판다그램으로부터 전달받은 마스크 30만장을 기부했으며, 기부된 마스크는 동구청 산하 기관 및 지역에 고루 배포될 예정이다.

나아가 이번 협약식에서 동구 명예홍보대사로 위촉된 윤빛가람과 이동준은 앞으로 동구와 울산의 홍보 활동에 적극 참여할 예정이다. 동구는 울산의 숙소인 클럽하우스가 속한 지역으로 ‘청소년 진로·직업체험 사회공헌 프로젝트’, ’2021년 마을공동체학교’ 등을 통해 다양한 구정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동준은 “우리 팀이 훈련하고 생활하는 지역에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으며, 정천석 동구청장은 “이번 협약이 축구 꿈나무 육성과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큰 시너지를 낼 것”이라고 기대감을 내비쳤다.

취재문의 sportal@sportalkorea.co.kr | Copyright ⓒ 스포탈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