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틴 비버 'Peaches' 멜론 종합차트 1위 '기염'[종합]

빌보드 200-핫100 차트도 동시 1위 '석권'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1.05.18 10:12 / 조회 : 477
image
/사진제공=유니버설뮤직


세계적인 팝 가수 저스틴 비버(Justin Bieber)가 신곡 'Peaches'(피치스)로 국내 최대 음원 사이트인 멜론 종합 차트 정상에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저스틴 비버는 지난 17일 기준 멜론 일간 장르 종합 차트에서 6번째 정규앨범 'Justice'(저스티스) 타이틀 곡 'Peaches'로 국내외 모든 음원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Peaches'는 중독적인 후렴구와 팝과 R&B를 넘나드는 트렌디한 비트가 인상적인 곡으로, 대체 불가한 저스틴 비버의 음색이 조화를 이룬 완성도 높은 트랙이다.

이 곡은 앞서 지난 3월 19일 발매 후 13일 만에 멜론 해외 종합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으며, 두 달이 채 되지 않은 59일 만에 장르 종합 차트 1위에 오르며 팝 음악으로서 이례적인 기록을 세우게 됐다. 이로써 'Peaches'는 국내외 모든 음원을 통틀어 2021년 멜론 차트 1위를 기록한 여섯 번째 곡이 됐으며, 올해 발매된 곡 중에서는 3번째 1위 곡이 됐다.

특히 해외 팝 음악이 종합 차트 1위를 기록한 것은 지난 2014년 Idina Menzel(이디나 멘젤) 'Let It Go'(렛 잇 고)와 Marron 5 'Maps'(맵스)에 이어 2017년 아리아나 그란데 'Santa Tell Me'(산타 텔 미) 이후 첫 1위라는 점에서 더욱 뜻깊다.

더불어 저스틴 비버는 'Justice' 발매와 동시에 빌보드 200 차트 1위, 타이틀 곡 'Peaches'로 빌보드 핫100 차트 1위를 달성하며 빌보드 역사상 발매 후 두 차트에서 동시 1위를 달성한 첫 번째 남성 솔로 아티스트가 됐다.

이밖에도 'Justice'에 수록된 'Off My Face'(오프 마이 페이스), 'Hold On'(홀드 온), 'Holy'(홀리) 역시 국내외 주요 음원 차트의 상위권에 등극했다. 특히 연인을 향한 사랑의 감정을 솔직하게 표현한 가사를 감미로운 목소리로 풀어낸 'Off My Face'는 'Peaches' 다음으로 높은 차트 순위를 기록하며 리스너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Justice'는 아내 헤일리 비버(Hailey Bieber)에 대한 저스틴 비버의 사랑을 직접적으로 표현한 곡들이 다수 수록돼 있으며, 결혼 후 심리적으로 안정된 저스틴 비버의 가족적인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칼리드(Khalid), 챈스 더 래퍼(Chance The Rapper), 더 키드 라로이(The Kid LAROI), 도미닉 파이크(Dominic Fike), 다니엘 시저(Daniel Caesar), 기브온(Giveon) 등 음악계에서 주목받는 많은 아티스트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저스틴 비버는 "이번 앨범을 작업하면서 내 목표는 사람들을 편안하게 해줄 수 있는 음악을 만드는 것이었다. 사람들이 공감하고 유대감을 느끼면서, 외로움을 덜 느낄 수 있게 하는 음악을 만들고 싶었다"라며 "음악은 우리가 혼자가 아니라는 것을 상기시켜주는 좋은 수단이며, 우리가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느낄 수 있게 해준다"라고 밝히며 결혼 후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을 보여준 바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