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16일 고척 제외 전 경기 우천 취소... 월요일 편성

인천=심혜진 기자 / 입력 : 2021.05.16 14:17 / 조회 : 748
image
방수포가 깔린 인천SSG랜더스필드./사진=심혜진 기자
전국적인 비로 고척스카이돔을 제외한 KBO리그 경기가 모두 취소됐다.

16일 인천SSG랜더스필드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두산과 SSG의 더블헤더 1,2차전이 비로 모두 취소됐다. 15일 경기가 비로 취소됨에 따라 16일 더블헤더로 편성됐으나 이날도 전국적으로 내린 비에 경기가 열리지 못했다.

이로써 고척(한화-키움)을 제외하고 잠실(삼성-LG), 창원(KIA-NC), 사직(KT-롯데) 총 다섯 경기가 모두 순연됐다.

지난 주말에는 미세먼지로 더블헤더가 펼쳐졌다. 이번주에는 비의 영햐을 받았다. 결국 2주 연속 KBO리그 경기들이 차질을 빚게 됐다. 17일 경기가 열린다면 올 시즌 첫 월요일 경기 개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